포토

사과야, 폭염·태풍 이겨냈구나



지난여름 폭염과 태풍을 이겨내고 붉게 물든 먹음직스런 사과를 수확한 농부의 마음은 풍성하다. 지난 12일 가을사과의 대명사로 불리는 ‘홍로’를 수확해 출하를 준비하고 있는 청송군 진보면 진안리의 과수원 풍경. 임경성 기자 ds5ykc@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임경성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