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에 온 중풍 ‘망막혈관폐쇄’] 통증 없이 갑작스런 시력 저하…골든타임 놓치면 회복 어려워

개그맨 이용식이 올해 초 오른쪽 눈의 시력을 잃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눈 혈관이 막히거나 터지는 이른바 눈 중풍인 망막혈관폐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최근 종합편성채널에서 이용식은 현재 한쪽 눈의 시력이 없다고 고백했다.“어느 날 한쪽 눈이 까맣게 보이기 시작했... [2018.12.06]

우뚝 솟은 ‘범종루’ 절의 위용·규모 자랑 정체 모를 보물 품어 호기심 자아낸다

의성 다인(多仁). 사람이 좋고 훌륭한 사람이 많이 난다는 인재의 고장이 지금은 급격한 노령화로 해마다 인구가 줄어드는 전형적 농촌 마을이 됐다. 다인면 소재지에서 대곡사로 가는 이십리 길은 겨울 날씨처럼 투명하고 건조했다.대곡사를 품은 비봉산(579m)은 풍수가들이 ... [2018.12.04]

‘86 아시아경기·88 서울올림픽’ 한국 스포츠 감동의 기적 주역

88 서울올림픽 때 한국은 소련ㆍ동독ㆍ미국에 이어 4위를 했다. 86 아시아 경기대회에선 일본을 제치고 중국 다음 2위였다.한국 스포츠 역량으로 볼 때 기적적인 성과다.소아과 의사 김집.광복 후부터 체육 보급에 앞장선 그는 결국 1980년대 두 국제 대회에서 국민에게 ... [2018.12.03]

대구·경북피부과의사회와 함께 하는 피부건강 이야기 (18·끝) 탈모

상당수가 탈모에 대한 정확한 정보보다는 속설에 의존한다는 조사결과가 나왔다.본인이 진료한 환자 중에서도 많은 이들이 정확하지 않은 민간요법 등을 신뢰하는 경향이 있었다.최근 한 매체가 20~50대 직장인 153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탈모 상식조사 결과 점수가 100점 만... [2018.11.29]

야트막한 매봉산에 ‘폭’ 안겨있는 보천사…해운사 절벽 위엔 도선이 득도한 ‘천연 동굴’

신라불교 초전지인 구미는 신라나 통일신라시대 창건해 1천여 년 넘게 명맥을 이어 온 사찰들이 곳곳에 있다.그 중에서도 보천사와 해운사는 자연과 함께 어우러진 아름다운 사찰이다.신라와 통일신라시대에 지어진 후 서로 다른 이유로 폐찰됐지만, 후세 사람들에 의해 새로 지어지... [2018.11.28]

‘5년 만에 남편과 사별’ 서씨부인 손그림 화사 이명기 덧그려 슬픈 이야기 짙어졌네

1795년 늦은 봄날, 들판의 보릿골마다 푸르름이 넘실거린다. 진달래꽃 진 산자락에서 송화가 희뿌옇게 날리고 개울가에 피어난 창포줄기에도 보랏빛 꽃대가 쏘옥 올라오고 있었다.여느 해 비길 바 없는 풍년을 예견하는 듯 남으로 팔공산을 기대고 있는 군위 효령고을의 산과 들... [2018.11.27]

파리 한복부티크·뉴욕 한복박물관…한복의 아름다움 세계에 알리다

이영희는 마흔에 한복의 길로 들어섰다. 늦은 만큼 열정은 더 뜨거웠고 거침없었다. 그 중심에는 늘 한복의 세계화와 현대화가 있었다. 1983년 워싱턴을 시작으로 뉴욕, 일본, 파리, 밀라노, 중국, 소련 등에서 한복 패션쇼를 열어 세계를 매료시켰다.특히 1993년 파리... [2018.11.26]

100년의 흔적 담은 만남과 이별의 공간 도착하니 설렘 가득 떠나기 전 추억 저장

기차역으로 가는 사람들의 이유는 두 가지다. 떠나기 위한, 다시 돌아오기 위함이다. 만남 또는 이별을 준비하는 발걸음이 대부분이라는 말이다. 경주역은 일제강점기에 지어진 100년의 역사를 가진 오래된 역사다. 그만큼 많은 이별과 만남이 이루어진 역사 현장이다. 경주... [2018.11.25]

[겨울이면 심해지는 피부질환] 건조하면 더 거칠고 가려워 긁으면 ‘악순환’

겨울이 되면 공기가 건조해지면서 피부가 거칠어지고 각질이 일어나거나 가려움증이 발생한다.아토피 피부염 증상이 있는 어린이나 건선이 있는 노령층은 이러한 증상이 심해져서 가려움증으로 고생한다.특히 혈관염의 일종인 자반증이 겨울철에 노년층에서 많이 생긴다.자반증은 혈소판 ... [2018.1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