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영진전문대, 떴다 하면 ‘최고상’…준비된 실무형 인재 가득

NCS회계정보실무대회 장관상 전국 동화구연대회 금·은·동

2018.10.08

오는 12일 ‘제5회 전국 NCS회계정보실무 경진대회’ 시상식에서 단체부문 대상인 기획재정부 장관상을 받게 된 영진전문대 전산세무회계전공반(스마트경영계열) 학생들.
오는 12일 ‘제5회 전국 NCS회계정보실무 경진대회’ 시상식에서 단체부문 대상인 기획재정부 장관상을 받게 된 영진전문대 전산세무회계전공반(스마트경영계열) 학생들.

영진전문대(총장 최재영)가 각종 대회에서 최고상을 석권했다.

이 대학교 스마트경영계열은 오는 12일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개최될 ‘제5회 전국 NCS회계정보실무 경진대회’에서 단체부문 대상인 기획재정부 장관상을 받는다.

기업 실무에 필요한 세무와 회계 실무교육을 강화하고자 마련된 이번 대회는 전국 2ㆍ4년제 대학생들이 구분없이 참여해 실력을 겨뤘다.
영진전문대(이하 영진) 전산세무회계전공반(스마트경영계열) 염유진, 이희철, 김연정, 홍지은, 정지현, 강다혜, 전다희(2년)학생은 단체부문에서 실력을 발휘해 기획재정부 장관상의 영예를 안게 됐고 개인부문서도 전문대 중 최고인 최우수상에 올랐다.

컴퓨터응용기계계열은 고용노동부 주최, 한국산업인력공단 주관 ‘2018년도 NCS기반 우수 직업교육훈련 경진대회’ 과정평가형자격 분야에서 대상인 고용노동부장관상을 수상했다.
또 2017년에 운영한 ‘기계설계 실무자 과정평가형자격 과정’ 사례를 발표해 전국 교육훈련기관 중 최고상을 차지했다.

또 영진 사회복지과는 (사)대구색동어머니회가 주최한 ‘제20회 전국 대학생ㆍ교사 동화구연대회에서 금은동을 휩쓸며, 예비보육교사 산실로 자리매김했다.

사회복지과 최소연 학생(2년)은 ‘우당탕탕, 할머니 귀가 커졌어요’, 이세비 학생(2년)은 ‘통 통 무슨 통’ 작품을 발표해 전문대 수상자 중 최고인 금상 2개를 모두 수상했다.

콘텐츠디자인과는 최근 경북도가 주최하고 경북문화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한 ‘경상북도 문화콘텐츠 공모전’에서 금상 1명 비롯해 동상 2명, 장려상 3명, 특선 7명, 입선 17명 등 총 30명이 대거 입상하며 대회 참가 대학 중 최다 입상자를 배출하는 성과를 냈다.
김창원 기자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