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 의료ICT 융합 앞장선다

정보화진흥원 ICT 융합본부와 공동 연구 협력체계 ‘업무협약’

2018.10.08

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가 한국정보화진흥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br>
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가 한국정보화진흥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영남대학교 의료경영연구센터가 의료 ICT 융합 및 산업 활성화에 앞장선다.

최근 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센터장 허용석)는 영남대에서 한국정보화진흥원 ICT융합본부(본부장 류석상)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양 기관 간 의료 ICT 공동 연구 협력체계 구축을 통한 의료 ICT 융합 및 산업 활성화 연구와 의료 ICT 융합 기술 및 서비스 선진화를 위해서다.

이번 업무 협약의 일환으로 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와 한국정보화진흥원 ICT융합본부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로 주목받고 있는 블록체인 기술의 의료 산업 적용에 관한 공동 연구를 수행해 결과를 이슈 페이퍼로 출간할 예정이다.

비트코인으로 유명해진 블록체인 기술이 4차 산업혁명시대의 핵심 기술로 급부상하고 의료산업이 ICT 융합이라는 급격한 시대적 변화의 바람을 맞고 있는 가운데, 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와 한국정보화진흥원 ICT융합본부의 이번 업무협약 체결 및 의료 블록체인 관련 공동 연구 추진은 큰 주목을 받고 있다.

허용석 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장(경영학과 교수)은 “미래 핵심 ICT 산업 중 하나인 의료 ICT 분야의 발전을 위한 연구에서 영남대 의료경영연구센터와 한국정보화진흥원 ICT융합본부가 선도적인 역할을 함께 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김창원 기자 kcw@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