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

경산미용협 소속 20곳 ‘착한가게’ 가입

하선·부린미용실·헤어센스 등 현판받아 “이웃과 더불어 사는 삶이 진정한 행복”

2018.08.09

경산시 미용협회 소속 20개 미용실이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착한가게’에 가입했다.<br> 사진은 9일 경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가입식 모습.
경산시 미용협회 소속 20개 미용실이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착한가게’에 가입했다.
사진은 9일 경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진행된 가입식 모습.

경산시 미용협회 소속 20곳이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착한가게’에 가입했다.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9일 경산시청 대회의실에서 경산시 미용협회원 20명이 착한가게 현판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날 착한가게 현판을 받은 회원은 하선미용실(조은숙), 부린미용실(조동희), 헤어센스(안금희), 아모르(김명화), 최지노헤어(최용봉), S빨강(은현주), 모즈헤어(변상희), 스와니헤어뷰티(김주은), 화려한 변신(류황상), 하정애 헤어미장(하정애), 매직헤어(황현숙), 헤어코코(최미경), 가랑머리미용실(이명희), 공감헤어(전성호), 수정미용실(최미자), 빨강머리(이금선), 깻잎머리 헤어샵(김하영), 아이비헤어마트(서이정), 뷰림헤어 백천점(안정미), 나연헤어샵(이유진)이다.

경산시 미용협회 수석회장 황현숙 대표는 “조금이라도 이웃과 더불어 나누며 사는 것이 진정으로 행복한 삶이라고 생각한다.
이번 참여가 소외 이웃들에게 작은 용기와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경산 내 더 많은 가게가 나눔에 동참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신혜영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처장은 “착한나눔 도시 경산답게 같은 업종 종사자들이 동시에 나눔에 동참해줘 기쁘고 감사하”며 “앞으로 다른 지역에서도 같은 업종에 종사하면서 한 뜻을 모으는 착한가게가 많이 생겨났으면 종겠다”고 전했다.

경산시 착한가게로 모인 성금은 지원이 필요한 지역 내 저소득층의 생활비, 의료비와 혼자 계시는 어르신들의 시원한 여름나기 지원 등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착한가게 참여 문의는 시ㆍ군청 주민생활지원과(사회복지과) 또는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 모금사업팀(전화 053-980-7800)으로 하면 된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