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젊은 여성수학자 상’ 제정 KWMS, 순수·응용 나눠

2017.03.20

여성수리과학회(KWMS)가 ‘젊은 여성수학자 상’을 제정한다.

한국여성수리과학회(KWMS)는 수리과학 연구ㆍ개발 등 수학 발전에 기여한 만 40세 이하 국내 여성수학자를 발굴해 차세대 리더로 키우기 위해 ‘젊은 여성수학자 상’을 제정한다고 20일 밝혔다.

순수수학과 응용수학 분야로 나눠 학계 추천과 심사를 거쳐 수상자를 선정한 뒤 오는 6월 포스텍에서 열리는 한국 여성수리과학회 국제 학술대회에서 처음 시상할 계획이다.

수상자 선정과 시상 등에는 엔씨소프트 문화재단이 함께 한다.

국제적으로 젊은 여성수학자에게 주는 대표적인 상으로는 미국 여성수학회와 마이크로소프트사가 주관하는 ‘AWM-마이크로소프트 연구상’이 있다.

최영주 한국여성수리과학회장(포스텍 교수)는 “여성수학자 위상을 높이고 수학 분야에 여성 인재를 양성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웅희 기자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