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부지방산림청, 재선충병 항공예찰

2017.09.13

남부지방산림청이 소나무재선충병의 조기발견과 신속한 대응을 위해 항공예찰을 한다.

항공예찰은 21일까지 지자체와 한국임업진흥원 합동으로 백두대간과 금강소나무 군락지 등 주요지역을 집중적으로 예찰할 계획이다.

소나무재선충병 확산을 차단하려면, 매개충(북방수염하늘소, 솔수염하늘소)이 날개가 돋는 3월 말 이전 방제해야 해 고사목을 중심으로 지속적인 예찰이 필요하다.

이완교 산림재해안전과장은 “항공예찰 결과를 보고 가을철 방제사업 전략을 마련할 것”이라며 “재선충병 방제사업 때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김진욱 기자 wook9090@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