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구미 구평칠곡 3공단 도로개설 본격화

경북 거점육성개발계획 확정·고시
주거지역·산단 연결 등 편의 기대

구미시가 구미국가산업단지 인프라 확충과 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추진해 온 구평~3공단 간 도로개설사업이 경북도 거점육성 지역개발계획으로 확정ㆍ고시됐다.

구평~3공단 간 도로개설사업은 구평동 교통문화연수원에서 칠곡군 석적읍(3공단)간 2.2㎞를 연결하는 사업으로 377억 원의 사업비가 들어간다.

현재 구미시 구간은 교통문화연수원 주변까지 도로개설과 잔여구간 설계가 완료된 상태이며 칠곡군 구간은 자치단체간 협의를 거쳐 행정절차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 도로가 개설되면 인동지역의 극심한 교통정체가 해소되고 경부고속도로 진입이 현재 20분에서 10분으로 줄어 정주여건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 주거지역과 국가산업단지의 연결도로망 확충으로 근로자들의 출퇴근 시간이 단축돼 교통정체로 인한 사회적 비용이 절감되고 국가산업단지의 물류 이동 속도가 향상돼 입주기업체의 경쟁력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구미시는 올해 사업 세부계획을 수립하고 경북도 균특사업비를 신청할 계획이며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사업을 진행할 방침이다.

신승남 기자 intel887@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승남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