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대구경북 서울본부, 상생의 손 잡았다

대구·경북 상생협력 간담회
지역 주요 현안 의견 주고받아
분기 1회 이상 협력회의 진행

서울사무소에 근무하는 대구시와 경북도, 시ㆍ군 공무원들이 대구경북의 상생협력을 위해 지난 9일 손을 맞잡았다 경북도 서울본부는 이날 경북서울본부 회의실에서 대구시 서울본부, 포항시 등 15개 시군 서울사무소장이 참석한 가운데 상생협력 간담회를 가지고 상호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서울사무소에 근무하는 대구시와 경북도, 시ㆍ군 공무원들이 대구ㆍ경북의 상생협력을 위해 지난 9일 손을 맞잡았다

경북도 서울본부는 이날 경북서울본부 회의실에서 대구시 서울본부, 포항시 등 15개 시군 서울사무소장이 참석한 가운데 상생협력 간담회를 가지고 상호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대구시와 경북도 서울본부는 시도의 상생협력 기조를 이어 서울에서도 대구경북의 상생협력을 위해 공동 노력하기로 했다.

시군 서울사무소는 농수축산물 판매 방안, 축제 참여 등 지역의 주요 현안들에 대해 홍보하고 다양한 의견을 주고받았다.

경북도 서울본부는 앞으로 분기 1회 이상 상생협력회의를 열어 시도 및 시군의 상생협력을 지속적으로 이끌어 낼 계획이다.

김외철 경북도 서울본부장은 “이번 간담회는 상생협력을 위해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투자유치, 문화관광, 고향사랑 경북사랑 나눔운동 등 모두가 잘사는 대구경북을 만드는 일에 일조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자”고 말했다. 김형규 기자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