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돈봉투 만찬’ 감찰 지시

격려금 출처·이유 확인돼야

2017.05.17

문재인 대통령은 17일 서울중앙지검 이영렬 검사장과 법무부 안태근 검찰국장 간 소위 돈봉투 만찬사건에 대한 감찰을 법무부와 검찰청에 지시했다.

윤영찬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후 춘추관 브리핑에서 “현재는 물론 당시에도 법무부는 장관부재 상태에서 차관이 장관대리를 하고 있었다”면서 “검찰국장 격려금의 출처와 제공이유 및 적법 처리 여부가 확인돼야 한다”고 말했다.

윤 수석은 특히 “수령한 격려금을 반환한 것은 당연한 것이나 검사장의 격려금 제공 이유와 배경은 조사돼야 한다”며 “법무부 감찰위원회와 대검찰청 감찰본부는 이상의 점에 대해 엄정 조사해 공직기강을 세우고 청탁금지법 등 법률위반 여부도 확인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문정화 기자
moon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