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산시의회 195회 임시회, 조례·일반안건 16건 원안 의결

2017.09.12

경산시의회(의장 최덕수)가 12일 ‘제195회 경산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열고 지난 5일부터 8일간 일정으로 폐회했다.

이번 임시회는 집행부가 제출한 2017년도 제2회 추가경정 세입ㆍ세출예산안, 조례안 및 일반안건 등 해당 소관 위원과 집행부의 질의 답변을 통해 심도있게 심사, 심의ㆍ의결했다.
2017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은 기정예산보다 283억 원 증가한 9천179억 원으로 세입분야는 일반회계, 특별회계 모두 원안 가결했으며 세출분야는 일반회계 1건, 2천700만 원을 삭감했다.

또 ‘경산시 문화예술 진흥 및 예술인 복지 증진에 관한 조례안’ 등 16건 조례안 및 일반 안건은 원안대로, ‘경산시 미용산업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조례안’, ‘경산시 기부문화 활성화 및 지원 조례안’ 은 수정의결 했다.

특히 제1차 본회의에서 안주현 의원이 시정질문 한 ‘경산시 동지역 무상급식 지원’에 대해 이재헌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2018년 본예산에 14억 원을 편성해 동 지역 초등학교 4∼6학년 3개 학년을 대상으로 우선으로 시행할 계획이다”이라고 답변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