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예비후보 등록 러시 지방선거 본격 막 올랐다

김재수·이재만·이진훈·이상식·남유진·오중기 등 등록 완료

2018.02.13

6ㆍ13 지방선거 예비후보자 등록 첫날인 13일 오전 대구시선거관리위원회에서 대구시장 예비후보자 4명(왼쪽부터 김재수·이상식·이재만·이진훈)과 경북도지사 예비후보자 1명(남유진)이 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br> 조영선 기자 zeroline@idaegu.com
6ㆍ13 지방선거 예비후보자 등록 첫날인 13일 오전 대구시선거관리위원회에서 대구시장 예비후보자 4명(왼쪽부터 김재수·이상식·이재만·이진훈)과 경북도지사 예비후보자 1명(남유진)이 후보 등록을 하고 있다.
조영선 기자 zeroline@idaegu.com








여ㆍ야 시도지사 후보들이 13일 잇따라 예비후보 등록을 하는 등 본격적인 지방선거의 개막을 알렸다.

예비후보 등록이 시작된 13일 자유한국당의 김재수 전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이재만 전 자유한국당 최고위원, 이진훈 전 수성구청장과 더불어민주당의 이상식 전 총리실 민정실장 등이 대구시장 선거 예비후보 신청을 하면서 본격적인 선거전의 막이 올랐다.

경북도지사 선거 출마 예정인 남유진(자유한국당) 전 구미시장과 오중기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균형발전 선임행정관(더불어민주당)도 이날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면서 여야가 본격적인 선거활동에 뛰어들었다.

교육감 후보들도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
대구교육감 예비후보로 강은희 전 여성가족부 장관과 김사열 경북대 교수, 이태열 대구교육대학교 총동창회장이 첫날 등록했다.

경북도교육감 예비후보에는 권전탁 전 경북도교육청 교원지원과장, 김정수 사단법인 좋은학교운동연합 상임대표, 안상섭 경북교육연구소 이사장, 이경희 전 경북도교육청 장학관, 이찬교 경북친환경무상급식추진운동본부 상임대표, 임종식 경북대 겸임교수 등 6명이 등록했다.

한편 임대윤 더불어민주당 대구 동구갑 지역위원장이 오는 6월 대구시장 선거 출마에 나서고자 13일 지역위원장직을 사퇴하면서 민주당내 후보 경선도 달아오르고 있다.
임 전 위원장은 “다가오는 지방선거에서 더불어민주당 대구시장후보 경선에 출마하고자 당규에 의거 120일 전인 오늘(13일) 대구 동구갑 지역위원장을 사퇴한다”며 “이미 출마 선언한 두 분이 있고 김부겸 장관이 끝내 불출마 한다면 당당히 경선에 임해 후보가 되고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임 전 위원장은 평창올림픽 이후 공식 출마선언을 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김우정 기자 kwj@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