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안에서 싸우지말고 보수재건 힘쓰자”

홍준표 전 한국당 대표 페이스북 통해 목소리

2018.11.07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7일 “적은 밖에 있는데 우리끼리 안에서 서로 총질이나 일삼는 사람들을 보노라면 측은하기조차 하다”며 “보수 재건을 위해 한마음으로 뭉쳐야 한다”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최근 당내에서 일고 있는 박근혜 전 대통령과 탄핵정국에 대한 평가와 책임규명 움직임을 겨냥, “박근혜 탄핵 때 누가 옳았냐 하는 소모적 논쟁은 이제 그만하라”며 “탄핵을 막지 못한 친박이나 탄핵을 찬성한 비박이나 모두 공범인 공동책임”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더이상 서로 총질하는 이전투구, 보수ㆍ우파는 되지 않아야 한다” 는 게 홍 전 대표의 주장이다.

홍 전 대표는 특히 “하나된 보수ㆍ우파가 아니라 적보다는 아군끼리 서로 총질하는 이전투구 보수ㆍ우파를 안고서는 우리가 염원하는 세상을 만들지도 못할 뿐만 아니라 좌파 광풍 시대를 계속 연장해 주는 기막힌 현실을 만들어 갈 뿐”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박근혜 탄핵은 이미 되돌릴 수 없는 흘러가 버린 역사”라며 “우리가 만들어가야 할 지향점은 새로운 역사”라고 주장했다.

홍 전 대표는 또 지난 보수 정권과 관련, “YS(김영삼 전 대통령) 이후 보수ㆍ우파를 대표했던 이회창, 이명박, 박근혜는 그나마 단단하게 하나로 뭉친 보수ㆍ우파를 상속해 대한민국의 정체성을 지키고 자유대한민국을 지켜왔다”고 평가했다.
이창재 기자
lcj@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