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

한나라 `단일화` 비상

한나라당은 22일 민주당과 국민통합 21간 후보단일화 협상이 타결됨에 따라 `DJP 야합의 재판`이라고 몰아붙이면서 다각적인 대책마련에 나섰다. 단일화 합의가 이뤄지지 않도록 교란공세를 계속, `1강2중` 구도를 유지하기 위해 안간힘을 썼지만 결국 타결되자 긴장된 분위기속에서 비상태세에 돌입했다. 이회창 후보의 핵심 측근은 “단일화에 합의를 했지만 TV토론 이후와 여론조사 결과 발표 이후 등 아직 넘어야할 산은 남아있다”면서 “하지만 단... [2002.11.22]

[ ]

역선택 방지장치 논란소지

민주당과 국민통합 21은 후보단일화를 위한 여론조사 방식에 대해 일절 함구하고 있지만 단일화 일정이나 `역선택` 방지책 등 부수조건을 감안하면 윤곽이 드러난다. ◇방식 = 24, 25일께 1개 조사기관에 의뢰해 실시될 가능성이 높다. 또 조사 결과 오차범위내에서 승부가 갈리더라도 무조건 승복키로 합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설문 내용중에 `한나라당 이회창 후보`라는 문구가 삽입되는 것도 확실하다. 이는 노무현 정몽준 두 후보에 대한 단순 ... [2002.11.22]

[ ]

단일화 성공 `아직도 몰라`

민주당 노무현, 국민통합 21 정몽준 후보는 22일 저녁 한차례의 TV 합동토론이라는 `단판 승부`를 벌였다. 이제 남은 것은 여론조사이며 그 결과에 두사람은 운명을 맡겨야 한다. 그러나 과연 누가 `플레이오프전`의 승리를 거머쥐고 본선에 진출할지 예측하기는 쉽지 않은 게 사실이고, 그런 만큼 앞으로 단일후보가 나올 때까지 약 4일간의 두 사람간 단기승부가 비상한 관심사로 떠올랐다. ◇TV토론 = 양 후보는 이날 저녁 승부의 최대관건인... [2002.11.22]

[ ]

TV토론 `후보 맞대결` 진행

민주당과 국민통합 21간 후보단일화 협상이 타결됨에 따라 노무현 후보와 정몽준 후보의 TV토론이 22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2시간동안 생중계됐다. KBS 1TV, MBC, SBS 등 공중파 방송뿐만 아니라 케이블 뉴스채널인 YTN과 대다수지역 방송채널, CBS와 교통방송 등 라디오 채널 등도 생중계에 적극 참여, 두 후보의 토론은 거의 모든 TV와 라디오 채널을 통해서 생생하게 시청자에게 전달됐다. 양당은 또 방송 채널뿐만 아니라 서울... [2002.11.22]

[ ]

盧·鄭 TV토론 준비 심혈

◇노무현 후보-민주당 노 후보는 21일 단일화 승부를 가르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할 TV 합동토론 준비에 심혈을 기울였다. 이날 오전 여성연합 초청 토론회도 정몽준 후보와의 입씨름 일전에 대비한 몸풀기 기회로 활용했다. 노 후보는 재협상이 타결돼 토론 일정이 확정되면 예정된 정책간담회 등을 주최측의 양해를 얻어 취소하고 토론 준비에 투자할 예정이다. 이날 노 후보는 미디어선거특별본부내 전략기획팀과 정책토론팀, 전략자료지원팀원 40여명이 ... [2002.11.21]

[ ]

대선승리 담보물 `글쎄요~`

민주당 노무현, 국민통합 21 정몽준 후보간 단일화된 후보의 파괴력은 얼마나 될까. 단일후보 출현시 현재의 `1강2중` 구도가 양강구도로 재편되면서 현재 각각 20%대에 머물러 있는 노, 정 후보의 지지율이 합쳐져 30%대 이상으로 올라갈 것은 틀림없으나, 두 후보 지지율의 산술적 합산이 되기는 어려울 것이라는 게 대체적인 전망이다. 최근 각종 지지도 여론조사에서 한나라당 이회창 후보가 최고 40%선의 지지율을 보이고 있으나, 단일 후보... [2002.11.21]

[ ]

日, 신체인식 가능한 `바이오 여권` 추진

일본 외무성은 여권의 위조 및 변조 방지를 위해 지문, 얼굴, 눈의 홍채 등 신체적 특징을 활용해 본인 확인이 가능한 새 여권 개발에 착수할 방침이라고 일본 언론이 21일 보도했다. 일본 외무성은 지난 19일부터 이틀간 도쿄에서 미국, 영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가 참가한 가운데 열린 여권정책 협의에서 이른바 `바이오 매트릭스` 기술을 이용한 새로운 여권개발 계획을 발표했다. 새 여권은 테러범과 국제 범죄조직원 등이 부정한 방법으로 여권... [2002.11.21]

[ ]

"아르헨티나 내년 5월쯤 국가부도"

외부의 금융지원이 없을 경우 아르헨티나는 내년 5월쯤 부도사태에 직면할 것이라고 길레르모 니엘센 아르헨티나 재무장관이 20일 내다봤다. 니엘센 장관은 이날 세계경제포럼(WEF) 주최로 개최된 중남미경제정상회담과 때맞춰 열린 한 토론회에 참석해 "내년 2월까지 국제금융기관들로부터 지원을 받지 못할 경우 아르헨티나는 외환보유고가 바닥에 이를 것이고, 5월까지는 아예 고갈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그는 이어 국제통화기금(IMF)를 포함한 국제금융기... [2002.11.21]

[ ]

에콰도르 탄약고 폭발..300여명 사상

남미 에콰도르 남부 군기지에서 20일(현지시간) 탄약고가 폭발해 최소 5명이 숨지고 300여명이 부상했다고 현지 언론과 관리들이 전했다. 현지 적십자사 관계자는 이날 오후 4시(한국시간 21일 오전 6시)께 리오밤바시(市) 소재 갈라파고스 기갑여단 탄약고 안에서 수류탄이 터지면서 다른 폭발물이 강력한 연쇄 2차 폭발을 일으켰다고 전했다. 사망자 5명은 군인 3명과 민간인 2명이다. 목격자들은 "폭발 순간 화산 폭발을 방불케하는 검은 버... [2002.11.21]

[ ]

日, 북일교섭 정부특사 베이징 파견

일본 정부는 교착상태에 빠진 북일 교섭 을 협의하기 위해 이르면 이번 주말 정부 특사를 베이징에 파견키로 했다고 요미우리신문이 20일 보도했다. 특사 파견은 북한의 일본인 납치사건과 핵개발 문제의 진전을 최우선시하는 일본의 기본자세를 거듭 설명하고 이에 대한 북한의 입장을 타진하기 위한 것이다. 일본 외무성 간부는 다음 번 북일 수교교섭 일정에 대해 "이번 달 말까지 (북한측에) 아무런 회답도 안하는 것은 안된다"면서 "북한측도 앞으로 있을... [2002.1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