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또 종가 최고치 2,425.10 기록

전 거래일보다 10.47P 올라 개장 동시 장중 최고치도 경신

2017.07.17

코스피가 17일 사상 최고치로 기록했다.
특히 장중에는 처음으로 2,430선을 돌파하기도 했다.

이날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10.47포인트(0.43%) 오른 2,425.10으로 장을 마쳤다.
지난 14일 기록한 종가 기준 최고치(2,414.63)를 단숨에 갈아치웠다.

코스피는 13.13포인트(0.54%) 오른 2,427.76로 출발했다.
개장과 동시에 종전 장중 최고치(2,422.26)를 경신했다.
이어 2,430.34까지 상승해 처음으로 2,430선을 넘어섰다.

이날 코스피시장에서 개인과 외국인이 각각 1천125억 원, 387억 원을 순매도했다.
하지만 기관이 1천104억 원을 사들이면서 상승을 견인했다.

코스닥지수는 5.78포인트(0.88%) 상승한 659.89로 마감해 660선에 바짝 다가섰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ㆍ달러 환율은 5원 내린 1,128.3원에 마감했다.

김종엽 기자
kimjy@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