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창업기업 자금, 크라우드펀딩으로 해결”

대구시·경북대 26일까지 공모 최고 3천만 원·해외진출 지원

2018.03.13

대구시와 경북대학교 산ㆍ학협력단은 지역 중소벤처기업의 우수한 제품을 선발해 국내외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등록을 지원함으로써 초기 창업기업이 겪는 중소벤처기업에 자금조달과 시장진출 기회를 제공한다.

두 기관은 혁신적인 아이템과 기술력을 가진 지역 유망 중소ㆍ벤처기업을 발굴해 투자자금조달과 시장진출을 지원하는 ‘크라우드 펀딩 사업’ 참여 희망 기업을 오는 26일까지 공모한다고 13일 밝혔다.

크라우드 펀딩 사업은 대중을 뜻하는 크라우드(Crowd)와 자금 조달을 뜻하는 펀딩(Funding)을 조합한 용어로 온라인 플랫폼을 이용해 다수 대중으로부터 자금을 조달하는 방식을 말한다.

모집 대상은 공고일 기준 사업장 소재지가 대구인 창업 7년 이내의 중소벤처기업으로 모두 24개 업체 이내를 모집할 예정이다.

선정된 기업은 최고 3천만 원의 콘텐츠 제작 및 마케팅 자금을 받는다.
또 국내외 펀딩 플랫폼 런칭, 기업홍보 영상 제작, 크라우드 펀딩 페이지 제작, 투자자 모집 마케팅 및 언론 홍보 등 펀딩 실무능력 향상을 위한 교육과 분야별 전문가 멘토링도 지원된다.

신청방법은 경북대 테크노파크 홈페이지(http://www.knutp.org)에서 양식을 다운받아 이메일(parkdj2018@daum.net)을 통해 오는 26일 오후 6시까지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본격적인 사업추진에 앞서 15일 오후 2시 경북대 IT융합산업빌딩 2층에서 크라우드펀딩 사업설명회도 개최한다.

김태운 대구시 창업진흥과장은 “크라우드펀딩 지원사업을 통해 창업기업의 자금조달 문제를 해결함과 동시에 해외시장 진출을 위한 발판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