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이마트, 스파클링 와인 5종 ‘추석 선물세트’ 출시

‘아르망드브리냑 등 한정판 준비 ‘2015년 슈퍼빈티지 와인’ 세트도

2018.09.12

아르망드브리냑
아르망드브리냑

이마트는 수입 맥주에 밀렸던 와인이 최근 다시 인기를 끌면서 ‘특선 와인 추석 선물세트’를 내놓았다고 12일 밝혔다.

이마트는 젊은 층과 여성 고객을 중심으로 매출이 급성장 중인 스파클링 와인의 대표상품인 샴페인에 주목하고 이번 추석 선물세트로 한정판 샴페인 세트 5종을 최초로 준비했다.

작황이 좋은 해에만 생산되는 희소성이 큰 샴페인으로 알려진 파이퍼하이직레어(750㎖, 32만 원ㆍ12병 한정)와 함께 샴페인 특유의 아름다움을 가장 잘 표현해 일명 황제의 와인으로 불리는 크리스탈루이뢰더러09(750㎖, 38만 원ㆍ60병), 만수르 와인으로 불리며 유명해진 아르망드브리냑(750㎖, 99만 원ㆍ6병)등이 대표상품이다.

한정판 상품 이외에도 포도 작황이 뛰어나 우수한 품질의 포도주가 생산됐다고 알려진 ‘2015년 슈퍼빈티지 와인’을 프리미엄 와인 선물세트로 구성했다.

또 국내 대표 소믈리에들이 대중성을 고려해 선별한 소믈리에 추천와인세트도 함께 준비했다.
이 선물세트에서는 미국 와인 톱3에 선정된 델리카도 날리헤드의 올드바인 진판텔과 까베르네쇼비뇽을 한데 묶어 4만9천800원에 선보인다.
김혜성 기자
hyesu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