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대구세관, 26일까지 추석명절 특별통관 지원

식품·농축수산물 신속 통관 지원 21일까지 관세환금 기간도 운영

2018.09.12

대구본부세관이 추석 명절을 맞아 오는 26일까지 ‘추석명절 특별통관 지원기간’으로 정해 운영한다.

이 기간 ‘추석명절 특별통관지원팀’을 편성해 신선도 유지가 필요한 식품ㆍ농축수산물의 신속한 통관을 돕는다.
근무시간 외 임시 개청과 선적기간 연장은 전화 신청도 가능하다.

대구세관은 이를 위해 오는 21일까지 2주 동안 관세환급 특별지원기간으로 운영하고 관세환급 업무처리 시간을 2시간 연장(오후 8시)해 운영한다.

중소제조업체의 자금 경색 해소를 위해 환급금은 신청 당일 지급을 원칙으로 하고 환급신청 접수 시 선지급, 후 심사로 처리한다.

대구본부세관 관계자는 “특별통관지원 기간 신속한 수출입 통관과 환급금 지급 등이 적절히 이루어질 수 있도록 관세사, 보세운송업체 등 통관업무종사자와 유기적 연락체계를 구축해 애로사항 발생 시 즉시 해결해 나설 것”이라고 했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