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대구신보, 올해 1조 원 규모 보증지원

소상공인 경영위기 극복 도와
창업기업 1천억 원 이상 지원

대구신용보증재단(이하 대구신보)이 올해 1조 원 규모의 보증지원을 한다.

10일 대구신보에 따르면 올해 지역 소기업, 소상공인들의 경영위기 극복과 경영안정을 위해 1조 원 규모의 보증지원을 계획하고 있다.

이번 보증지원 확대는 경영애로를 겪고 있는 지역 내 소기업, 소상공인에게 신속한 유동성 공급을 통한 경영위기 극복을 돕기 위해 추진된다.

대구신보는 지난 2일부터 1차적으로 2천억 원 규모의 ‘소상공인 경영위기 극복 특별보증’을 조기에 시행하고 있다. 일자리 창출 및 청년창업 지원 확대를 위해 창업기업에 1천억 원 이상 보증지원할 계획이다.

또 신용등급 7등급 이하 저신용자 등에 대한 사회안전망 강화를 위해 400억 원, 지역 자동차 부품업체의 경영위기 극복을 위한 금융지원 특별보증도 300억 원 지원할 예정이다.

보증한도 확대와 신속하고 원활한 보증지원을 위해서 금융기관 출연부 협약보증도 적극 추진한다.

대구신보의 보증서 대출은 대구시의 경영안정자금과 연계하면 대출금리의 1.3~2.2%를 1년간 지원받을 수 있다. 또 심사기준 완화와 보증료율 우대 감면 등의 혜택도 받는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종윤기자

대구·경북지역 올 상반기 지역 수출, 전년 동기 비해 감소해

올해 상반기 대구·경북지역 기업 수출이 전년 동기에 비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22일
2019-07-22 20:00:00

신용보증기금, 무료 ‘One-Point 경영클리닉’ 도입

신용보증기금(이하 신보)이 ‘원-포인트 경영클리닉’을 도입했다.22일 신보에 따르면 원-
2019-07-22 20:00:0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