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광석 길’ 2년 연속 한국관광 100선

근대골목도 3회 연속 선정 자원 해석·스토리텔링 호평

2017.01.12

대구 중구 근대 골목(작은 사진)과 방천시장&김광석 길이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됐다.<br>
대구 중구 근대 골목(작은 사진)과 방천시장&김광석 길이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됐다.




중구 근대골목과 방천시장&김광석 길이 대구에서는 유일하게 ‘한국관광100선’에 선정됐다.

중구 근대골목은 2013년과 2015년에 이어 3회 연속, 방천시장&김광석 길은 2015년에 이어 2년 연속 선정됐다.

‘한국관광100선’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2013년부터 2년마다 온라인 설문조사와 현장평가 등을 토대로 국내 대표관광지 100곳을 선정해 발표하는 것이다.

이번 평가에서 근대골목과 방천시장&김광석 길은 기존의 자원을 새롭게 해석하고 스토리와 기반시설 등을 접목해 지역특화 관광자원으로 승화시킨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윤순영 중구청장은 “근대골목과 김광석 길이 다시 한번 대구의 대표적인 관광명소로 인정받 았다”며 “지역관광산업의 활성화를 통해 침체된 지역경제 회복에도 이바지 하겠다”고 말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