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소방안전본부, 대형공사장 8개소 합동점검

2017.03.20

대구소방안전본부는 20일부터 29일까지 대구지역 대형공사장 8개소를 대상으로 대구지방고용노동청 및 지자체와 합동으로 안전관리실태 일제점검을 벌인다.

대구는 물론 최근 전국적으로 끊이질 않는 공사장 화재로 안전관리 필요성이 높아졌기 때문이다.

공사장 화재의 원인 대다수는 용접, 절단작업 중 부주의이며 우레탄폼, 가연성도료, 가림막 등 화재확산 위험요소가 작업장 곳곳에 산재해 작업자의 철저한 안전관리가 요구된다.

이번 점검에서 작업 안전관리 및 조치사항 이행, 임시 소방시설 설치, 위험물 무허가 사용, 화재 오인 행위 신고사항 등을 집중적으로 조사한다.

또 이번 점검과 함께 재난안전실ㆍ소방안전본부 공동으로 화재예방 홍보물을 제작 배포하고 대형공사장 74개소에 대한 교육을 강화한다.
나머지 공사장 296개소에 대한 전수점검도 실시할 예정이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