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박 사이트에 대포통장 넘겨…2억3천여만 원 챙긴 형제 검거

2017.08.10

대구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10일 대포통장을 만들어 도박 사이트 조직에 공급해 부당 이익을 챙긴 혐의로 A(38)씨를 구속하고 동생 B(36)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또 이들에게 대포 통장을 모아 돈을 받고 넘긴 혐의로 모집책 C(26)씨 등 2명과 자신의 통장을 내준 10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와 B씨는 2014년 1월부터 지난 2월까지 대포통장 30개를 넘겨받아 이 중 26개를 도박 사이트 조직에 넘겨주고 통장 1개당 매달 80만~120만 원을 받는 등 모두 2억3천여만 원의 부당 이익을 챙긴 혐의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