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120 달구벌콜센터 상담 ‘100만 건’ 돌파

9월말 기준 108만8천727건
차량등록상담 36.7% 최다

‘120 달구벌콜센터’ 상담이 100만 건을 넘어섰다.

10일 대구시에 따르면 120 달구벌콜센터 누적 상담건수가 지난달 말 기준 108만8천727건을 기록했다.

달구벌콜센터는 2015년 12월 지금의 센터로 확대 구축된 뒤 2016년 39만9천809건, 2017년 39만2천788건, 올해는 9월 말 기준 29만6천130건을 상담했다. 하루평균 1천85건을 상담한 셈이다.

120 달구벌콜센터는 민선6기 시민 편의를 위한 공약사업이다. 담당 부서에 연결시켜주는 기존의 단순 전화교환 방식을 벗어나 상담사가 민원을 즉시 처리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체계적인 상담교육 시스템 개선 결과 총 상담건수 대비 즉시 처리율이 86.5%에 이르렀다.

상담 유형은 차량등록 36.7%, 시정일반 22.4%, 상수도 13.8%, 교통분야 13.4% 등 순이다.

대구시가 콜센터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자동응답(ARS) 만족도 조사를 한 결과 2016년 88점, 2017년 89점, 올해 3분기 현재 평균 90점으로 점점 높아지고 있다.

120 달구벌콜센터는 전화상담 120, 휴대전화 문자상담 053-120, 인터넷 두드리소(http://dudeuriso.daegu.go.kr) 등을 운영하고 있다. 상담사 45명이 평일에는 오전 8시부터 오후 10시까지, 휴일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상담서비스를 실시한다.

김영애 대구시 시민행복교육국장은 “120 달구벌콜센터는 시스템 확대구축을 위한 체계적 상담사 교육, 상담품질 향상 등으로 3년 연속 우수 콜센터로 선정되는 등 짧은 기간에 많은 성장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애완견 목줄 채워달라’ 요구에 욕설한 대학교수, 벌금 200만 원

대구지검 사행행위·강력범죄전담부(이재승 부장검사)는 18일 공공장소에서 어린이집 교사
2019-02-18 16:20:21

대구시,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조례 다음달 제정

대구시는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조례를 다음달 중 제정하는 등 강도 높은 대책을 추진한다
2019-02-18 14:01:43

지방분권 홍보 대학생들이 나선다

지역 대학생들이 지방분권 홍보에 나선다.대구시는 1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제3기 대구시
2019-02-17 20:00:00

안전취약시설 꼼짝 마라

대구시가 18일부터 2개월간 국가안전대진단에 나선다.국가안전대진단은 재난이 발생할 위
2019-02-17 20:00:00

부산 가덕도 공항 재추진, 애써 외면하는 대구경북

문재인 대통령의 김해공항 확장안 재검토 시사 발언 이후 부산의 가덕도 공항 재추진 움직
2019-02-17 20: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