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버스서 용변 보게 한 혐의 초교 교사 벌금형 선고유예

현장체험학습을 가던 중 용변이 급한 학생에게 버스에서 용변을 보게 한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벌금형을 선고받은 초등학교 교사가 항소심에서 벌금형 선고를 유예받았다.

대구지법 형사항소1부(임범석 부장판사)는 8일 아동복지법 위반(아동 유기ㆍ방임)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대구 모 초등학교 A 교사에 대한 항소심에서 벌금 300만 원 선고를 유예했다.

A 교사는 1심에서 벌금 800만 원을 선고받고 항소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보호조치를 제대로 하지 않고 어린이를 고속도로 휴게소에 방임한 공소사실이 인정된다”며 “다만 현장학습 전체 진행 상황을 고려해야 하는 피고인의 당시 입장에서는 정확한 판단이 어려웠을 수도 있다고 보이는 만큼 원심의 형은 무겁다”고 밝혔다.

A 교사는 지난해 5월 독립기념관으로 현장체험학습을 가던 중 휴게소를 10여 분 앞둔 지점에서 학생이 복통을 호소하자 달리는 버스 안에서 비닐봉지에 용변을 보게 했다.

이후 A 교사는 학생 부모에게 연락했고, 학생을 가까운 고속도로 휴게소에 내려주면 데리러 가겠다는 말을 듣고 학생을 휴게소에 혼자 내리게 해 1시간 동안 휴게소에 방치됐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대구 동물테마파크 내에 반려동물테마파크라니...

대구시가 계획 중인 동물테마파크 내 반려동물테마파크 건설을 두고 수의사 등 전문가들
2019-03-21 20:00:00

대구 북구청에서 2019 민생안정 현장상담회 열려

‘2019 민생안정 현장상담회’가 21일 오후 2시부터 대구 북구청에서 열린다.상담회는 시민
2019-03-20 20:00:00

지역 중소기업 12개사 81명 채용한다

대구시는 구직자들에게 취업기회를 제공하는 ‘일자리 잡고 데이(job go day)’ 행사를 21일
2019-03-20 20:00:00

전기버스 시승행사 21일 개최

대구시는 오는 25일부터 대중교통 전용지구와 달구벌대로를 지나는 503번과 730번 노선에 전
2019-03-20 20:00:00

산업융합을 통해 미래 먹거리 발굴한다

산업융합 네트워킹 데이(day) 행사가 21일 인터불고 엑스코 호텔에서 열린다.행사는 ‘플랫
2019-03-20 20: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