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정치자금법 위반’ 이완영 의원 기소

돈 빌려준 군의원도 함께

이완영(자유한국당ㆍ고령 성주 칠곡) 국회의원이 정치자금법 위반 등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대구지검 공안부(부장검사 김신)는 이 의원을 정치자금법 위반, 무고 등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고 19일 밝혔다.

이 의원은 2012년 치러진 19대 총선 과정에 경북 성주군의회 김모(54) 의원에게 돈 2억4천800만 원을 무상으로 빌려 이자 상당 부분을 기부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또 선거 과정에 회계책임자를 통해서만 돈을 지출할 수 있지만 이 규정을 지키지 않았다.

김 군의원은 지난해 3월 “이 의원이 공장 매각 대금을 빌려간 뒤 수차례 돌려준다고 하고서는 이를 갚지 않았다”며 이 의원을 사기 혐의로 고소했다.

이 의원도 ‘이는 허위 사실’이라고 주장하며 김 군의원 등을 무고죄로 맞고소했다.

검찰은 “이 의원이 처음부터 돈을 갚지 않겠다는 의도는 없었던 것으로 보인다”며 사기 혐의는 무혐의 처분했다. 다만 돈을 빌린 것이 허위라며 맞고소한 부분은 무고에 해당한다고 판단했다.

이 의원 측은 “2억5천만 원을 빌리거나 이 돈을 선거 때 뿌리라고 지시한 적이 없다”고 주장해왔다.

검찰은 앞서 이 의원, 고소인, 주변 인물 등을 잇달아 소환 조사했다.

검찰은 돈을 빌려준 김 군의원도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기소했다.

정치자금법을 위반한 국회의원 당선자는 징역형 또는 100만 원 이상 벌금형을 받아 형이 확정되면 의원직을 상실한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대구서 전기차 구입하면 1천500만원 지원한다

대구시가 올해 전기차 7천 대의 보조금을 지원한다. 승용차는 최대 1천500만 원까지 받을 수
2019-02-21 16:08:59

나 국회의원과 친한데, 돈 가로챈 50대 실형

유력 정치인과의 인맥을 내세워 동거녀 등 주변 사람들에게 억대의 금품을 가로챈 50대에
2019-02-21 15:24:26

인기 유튜버 유정호, 징역형 선고

초등학교 담임교사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구독자 97만 명의 인기 유튜버
2019-02-21 15:24:16

공무원 갑질 등 기업운영 불편사항 신고하세요

대구 기업불편부담신고센터가 20일 감사원 대구사무소(동구 신천동 대구무역회관 9층)에
2019-02-20 20:00:00

사회서비스원 직원 채용 나서

대구사회서비스원이 직원을 공개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모집 인원은 본부 팀장급 3명과
2019-02-20 20: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