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밤 8시55분 KBS2 ‘속보이는 TV 인사이드’

고 최진실 딸 최준희의 폭로 외할머니와의 이야기 공개

2017.08.09

고 최진실의 딸 최준희가 외할머니와의 갈등을 폭로한 가운데, 이들의 이야기가 담긴 방송이 공개된다.

10일 오후 8시55분 KBS 2TV ‘속보이는 TV 人사이드’에서는 최준희와 외할머니의 녹화분이 방송된다.

앞서 최준희는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외할머니로부터 지속적인 학대와 폭언에 시달렸다고 밝히며 “KBS ‘속보이는TV’에 할머니랑 관계가 더 자세히 방영될 것이다.
할머니의 죄를 많은 사람이 알기 전까지 난 할머니를 폭로하고 폭로할 것이다”는 글을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예고편에 처음 등장한 이는 바로 최진실의 엄마다.
그는 “저는 하늘나라에 간 최진실 엄마고요. 지금은 최진실이 남기고 간 최환희와 최준희 손자 손녀는 같이 데리고 살고 있어요”라고 말했다.

최준희는 눈웃음을 지으며 다소 쑥스러운 듯 표정을 지으며 “안녕하세요 저는 15살 최준희입니다”라고 말한다.

두 사람은 모습은 겉으로만 봤을때는 다소 서먹한 할머니와 손녀의 관계라고 생각할 수 있다.

소녀와 외할머니의 갈등, 도대체 두 사람 사이에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인지 방송된다.
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