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탱고 등 다양한 음악 한 무대에 모아 ‘행복한 동행’

어울아트센터·CM코리아 20일 오후 함지홀서 개최

2018.04.16

행복북구문화재단(대표 이태현) 어울아트센터와 CM코리아(단장 허수정)가 20일 오후 7시30분 함지홀에서 음악회 ‘행복한 동행’을 개최한다.

이번 음악회는 행복북구문화재단 어울아트센터와 CM코리아의 ‘대구문화재단 2018 공연장 상주단체육성지원사업 최종 선정’을 기념하고자 마련됐다.

행복북구문화재단 어울아트센터와 CM코리아는 4회의 기획공연을 비롯해 퍼블릭 프로그램 12회 등 연간 총 16회 공연을 진행하게 된다.

이번 공연은 지휘자 김범수의 지휘 아래 CM심포니오케스트라의 연주와 소프라노 배진형, 테너 박신해, 바리톤 구본광, 오보에 최용준의 무대로 꾸며진다.
이들은 정통 클래식뿐만 아니라 뮤지컬과 탱고부터 영화음악까지 다양한 장르를 한 무대에서 보여줄 예정이다.
1만 원, 문의: 053-320-5120.
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