웃는얼굴아트센터 ‘2019 가곡열전’ 마련

달서문화재단 웃는얼굴아트센터는 지역 출신으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성가가 8명을 초청 ‘2019 가곡열전’을 11일 청룡홀에서 개최한다.이번 공연은 DSAC 브랜드 콘서트의 일환으로 웃는얼굴아트센터가 차별화된 공연 콘텐츠로 지역민들에게 다가가고자 기획한 시리즈다.‘가곡열전’은 대구메트로폴리탄 오케스트라 상임지휘자로 활약했던 장한업의 지휘로 대구를 대표하는 민간 오케스트라 대구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반주를 맡았다. 대구 전국 성악 콩쿠르 대상, 중앙콩쿠르 2위 등 화려한 수상 경력을 자랑하는 국내 정상급 소프라노 ‘김상은’, 영국 40개 주요 극장에서 오페라 주역으로 활동한 ‘김희정’, 스페인 리세우 극장 상임단원을 역임한 깊은 음색의 메조소프라노 ‘백민아’가 출연한다. 또 30여 회의 오페라 주역 출연으로 폭넓은 표현력을 자랑하는 테너 ‘신현욱’, 국내 극장 뿐 아니라 해외 유수의 극장에서 오페라 주역 출연 및 국제 콩쿠르에서 우수한 성적을 기록한 테너 ‘노성훈’, 국내외 각종 콩쿠르에서 입상하고 지역의 중견 성악가로 입지를 다진 바리톤 ‘방성택’, 2015년 대구국제오페라축제 ‘올해의 성악가 상’이 빛나는 바리톤 ‘제상철’, 독일 뉘른베르크국립극장 전속 솔리스트였던 베이스 ‘전태현’이 출연한다.이번 무대에서는 대구필하모닉오케스트라의 오페라 ‘카르멘’ 피날레 연주를 시작으로 윤학준의 ‘마중’, 김효근의 ‘눈’, 김주원의 ‘연꽃 만나고 가는 바람같이’, 박영란의 ‘능소화 사랑’ 등 현재 큰 인기를 얻고 있는 창작 가곡 프로그램과 이원주의 ‘베틀노래’, 하대응의 ‘못 잊어’, 윤이상의 ‘고풍의상’, 김동진의 ‘진달레 꽃’ 등 널리 알려진 한국가곡까지 전 세대를 아우르는 곡들을 배치해 성악가 개개인의 개성을 살린 수준 높은 가창력으로 관객들에게 들려줄 예정이다.전석 2만 원. 문의: 053-584-8719.김혜성 기자 hyesung@idaegu.com

행복북구문화재단 ‘2019 대학생 창작가곡제’ 5일 개최

행복북구문화재단은 신진예술가 발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마련한 ‘2019 대학생 창작가곡제’(본선)를 5일 오후 7시30분 어울아트센터 함지홀에서 개최한다.지난 5월부터 전국 음악 대학교 및 대학원 학생을 대상으로 진행한 악보예선을 통과한 본선 진출작 11곡이 선보이며, 전문성악가들과 CM심포니오케스트라(지휘 강효진)의 협연으로 진행된다.2회째인 이번 2019 대학생 창작가곡제 본선 진출자는 김다혜(계명대), 김정환(경북대), 원재원(계명대), 김한별(계명대), 김형진(단국대), 전종범(계명대), 김현수(계명대), 조은수(계명대), 이상호(영남대), 이혜원(경북대), 이지은(계명대)이다. 이들의 작품은 대구의 성악가인 방성택(바리톤), 제상철(바리톤), 배진형(소프라노), 신현욱(테너), 차경훈(테너), 김상은(소프라노)이 노래한다.11명의 본선 진출자들 작품은 공연을 통해 현장심사가 진행이 되며, 대상 1명·금상 1명·은상 1명·장려상 2명·연주자상 1명이 결정된다. 수상작품들은 전국의 가곡교실을 비롯한 많은 단체에 보급해 알릴 계획이다.전석 무료. 문의: 053-320-5120김혜성 기자 hyesung@idaegu.com

행복북구문화재단 제2회 대학생 창작가곡제 도전자 모집

행복북구문화재단이 ‘제2회 대학생 창작가곡제’ 도전자를 모집한다.신진예술가 발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열리는 ‘대학생 창작가곡제’는 본선 진출자에게 CM심포니오케스트라 및 지역 유명 성악가들과 협연 기회를 제공하고, 본선 콘서트를 통해 선정된 우수 작품에는 상패 및 상장이 수여된다.응시 대상자는 전국 음악대학 및 대학원에서 작곡전공을 하는 재학생이며, 휴학 혹은 유학 중인 대학생 및 대학원생은 제외된다. 또 최근 3년간 ‘대학생을 위한 창작 가곡제’와 유사한 대회 1위 수상자는 지원이 불가능하다. 예선 참가자 모집은 9월13일까지이며, 응시원서와 함께 가사가 포함된 순수 창장 가곡 1곡을 9월2일~13일사이 제출하면 된다. 응시원서는 행복북구문화재단 홈페이지(www.hbcf.or.kr) 혹은 사무실로 제출하면 된다.이재진 문화사업본부장은 “성공적으로 마친 첫 번째 대회를 토대로 올해는 전국 규모의 경쟁력 있는 경연대회로 진행할 것이고, 우수한 작곡가들이 배출될 수 있는 등용문이 되도록 만반의 준비를 하겠다”고 전했다.문의: 053-320-5120.김혜성 기자 hyesung@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