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로타리3700지구, 동구청에 생필품 후원상자 기탁

지역 민간봉사단체 ‘국제로타리3700지구’가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전달해 달라며 빵, 라면, 세제 등으로 구성된 후원물품 68상자(480만 원 상당)를 동구청에 기탁했다.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경북 신천지 조사 93%…유증상자 156명…연락두절 320명

29일 오전 현재 경북도의 신천지 신도 조사는 93%가 실시됐고 이 가운데 156명이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유증사자로 나타났다.확진자도 9명이 나왔고 연락 두절인 신도는 320명(7%)으로 나타났다.또 411명에 대한 검체가 실시됐다. 경북도는 이날 오전 정례브리핑을 통해 신천지 신도 관련 조사 상황을 이같이 밝혔다.도의 조사대상 신천지 신도는 총 5천269명 중 31번째 확진자와 접촉한 신도(756명)를 제외한 4천513명이다. 도는 증상 유무에 관계없이 전체 신도를 대상으로 검체 검사를 하고 있고 이들에 대한 검사 속도를 높이고자 포항, 구미, 경산, 김천 등 신천지 신도가 많은 도내 4곳에 드리이빙 스루(Drive Thru) 선별진료소를 추가 설치해 대응하고 있다. 또 연락두절자 320명에 대해서는 시·군경찰서 신속대응팀과 연계해 찾아내 전원 검체 검사를 완료하기로 했다.조사를 계속 거부하거나 신도 명단을 누락한 교회 등에 대해서는 고발해 강제수단을 동원하기로 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신천지 신도들이 적극 전수 조사를 받고 검체검사에 대한 협조가 필요하다”고 강조하며 연락 두절 신도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한편, 29일 오전 8시 현재 경북의 코로나19 확진환자는 전날 보다 50명이 늘어나 누적 확진자가 439명으로 집계됐다.청도 대남병원 종사자 1명 추가돼 114명, 신천지 관련은 10명이 늘어나 126명, 순례자 29명, 밀알 23명, 기타 147명 등이다.이 가운데 430명이 격리 중이며 1명이 완치 후 격리 해제됐고 사망 8명(청도대남병원 7명+ 경주 1명)이다.접촉자는 4천211명이 격리 중이고 이 가운데 73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도내 전체 확진환자 439명 중 395명이 입원 조치됐고 격리중인 35명은 이날 중 신속하게 입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문정화 기자 moonjh@idaegu.com

국내 귀국 우한교민 모두 음성

국내 귀국한 '우한 교민' 총 701명 가운데 유증상자로 분류된 25명이 모두 음성으로 확인됐다.2일 중앙방역대책본부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지난달 31일 1차 귀국한 교민 368명 가운데 유증상자로 분류된 18명과 이달 1일 2차 귀국한 교민 333명 가운데 유증상자 7명의 검사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이홍섭 기자 hslee@idaegu.com

굿네이버스, 구미 6개 학교에 ‘반짝반짝 선물상자’ 전달

굿네이버스 경북서부지부가 구미지역 저소득가정 여자 아이들을 위해 6개 학교에 ‘반짝반짝 선물상자’를 28일 전달했다.‘반짝반짝 선물상자’는 성장기 청소년 여아들에게 필요한 생리대, 온 찜질팩, 머리끈, 파우치 등을 담은 선물세트다. 굿네이버스는 2016년부터 국내 저소득가정의 여자 아이들을 돕기 위해 ‘반짝반짝 선물상자’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다.이번에 만들어진 111개의 선물상자는 사곡고와 금오고, 선주고, 인동고, 봉곡중, 천생중 학생들에게 전달돼 지역 저소득 가정 여아들에게 나눠질 예정이다.박세정 굿네이버스 경북서부지부장은 “선물상자가 위생용품을 구입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지역 저소득가정 여아들에게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려운 환경에 놓인 아이들이 건강하게 자라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한편 굿네이버스 경북서부지부는 ‘좋은마음센터’ 운영을 통해 심리·사회적으로 도움이 필요한 아동과 가정에 상담과 심리치료, 가족역량지원 프로그램 등 전문적인 사회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류성욱 기자 1968plus@idaegu.com

굿네이버스, 지역 내 저소득가정 여아 위해 ‘반짝반짝 선물상자’ 전달

굿네이버스 경북서부지부는 최근 국내 여아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구미 형남중학교와 도송중학교, 상모중학교 등 지역 6개 중학교에 ‘반짝반짝 선물상자’ 120개를 전달했다.반짝반짝 선물상자’는 생리대, 온찜질팩, 머리끈, 파우치 등 성장기 청소년 여아들에게 필요한 물품들이 담겨 있다. 류성욱 기자 1968plus@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