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용판, 새마을금고중앙회로부터 감사패

국민의힘 김용판 의원(대구 달서병)이 새마을금고중앙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새마을금고중앙회는 지방세특례법 개정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대한 기여를 높이 평가해 김 의원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고 22일 밝혔다.김 의원은 소속 상임위인 행정안전위원회의 법안 심사 과정에서 새마을금고, 신용협동조합 등의 상호금융기관에 대한 업무용 부동산 취득세, 재산세 감면 일몰기한을 연장시키는데 기여하며 지역 주민에 대한 복지지원사업을 원활하게 한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김 의원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어려워진 경제에 지역 주민을 위한 복지지원 사업을 확대해 나가야 한다”며 “앞으로도 지역 주민들에게 힘이 될 수 있도록 민생경제 활성화를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겠다”고 말했다.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달성군 ‘사랑의 온도탑’ 137.6도

대구 달성군의 ‘사랑의 온도탑’이,137.6℃로 역대 최단 기간, 최대 모금액을 달성하는 진기록을 세웠다.군은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1월31일까지 62일간 진행된 ‘희망2021 나눔캠페인' 집계결과 사상 최고액인 7억537만 원 모금액을 기록했다고 밝혔다.이는 지난해 보다 약 2억여 원이 증가한 7억537만 원으로 사랑의 온도 137.6℃를 기록했으며 1999년 희망캠페인을 시작한 이래로 이웃돕기 성금모금 캠페인 사상 최대 모금액을 달성한 것이다. 특히 이번에는 캠페인 시작 38일만인 지난달 25일 모금 목표액인 5억1천200만 원을 초과, 이는 캠페인 사상 역대 최단기 목표 달성, 역대 최대 모금액(전년대비137.6%)이라는 진기록을 세운 것이다. 코로나19 장기화와 동절기 한파, 경기침체 등으로 기부 심리가 위축되면서 모금이 어려울 것으로 예상했지만 기업 이윤의 사회 환원 등 기업의 적극적인 사회공헌활동 동참과 군민들의 십시일반 나눔의 손길이 꾸준히 이어진 결과, 사랑의 온도가 137도를 넘어 뜨겁게 끓어 오를 수 있었다.이웃돕기 성금에는 케이앤비준우(주), 동진산업, ㈜진양오일씰, 디에스메탈(주), 동원산자, ㈜진명아이앤씨, ㈜화진스틸, ㈜지이테크, ㈜세진금속, 대양운수(주), 신성에스앤티(주), 평화산업사 등 해마다 고액을 기부하는 기업과 농협, 새마을금고, 산림조합, 노인회, 이장협의회, 새마을지도자협의회, 새마을부녀회, 번영회 등 기관·사회단체가 적극 동참했다.또한 논공읍 남동어린이집, 다사읍 숲속예은유치원, 엄마사랑어린이집, 유가읍 제일풍경채센트럴어린이집, 현풍아이세상어린이집 등 원아들과, 현풍읍 기초수급어르신 등 훈훈한 참여가 눈길을 모았다.특히 익명의 주민의 벌꿀과 양말 기부, 현풍 인력업체 대표와 일용직 노동자들이 가스통에 십시일반으로 모은 성금 기부 등 따뜻한 사연의 개인 기부가 나눔의 온기를 더했다.김문오 달성군수는 “어려운 이웃을 위한 뜨거운 관심과 군민들의 십시일반 나눔의 손길이 꾸준히 이어진 결과” 라며 “기부에 동참한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도움이 절실한 이웃들에게 더 많은 희망을 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한편 이번에 모여진 성금은 전액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전달되며 생계·의료비 지원, 치과진료비 지원, 주거환경개선사업, 명절 위문, 냉난방비 지원, 저소득층 가족여행 지원, 높이뛰기 희망운동화 지원 등 도움이 필요한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될 예정이다.김재호 기자 kjh35711@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