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섬유개발연구원, 세탁 후 항균도 99.9% 유지되는 마스크 개발

한국섬유개발연구원(이하 섬개연)은 세계 최초로 5회 삶음 또는 50회 세탁 후에도 항균도가 99.9% 유지되는 나일론 원사의 상업화 개발에 성공했다고 28일 밝혔다.섬개연이 중소벤처기업부의 국가연구개발사업을 통해 코오롱글로텍과 2년간 연구에 매진한 결과 개발된 소재는 황화구리(CuS) 나노분말 소재를 나일론 원사에 첨가한 것이다.이 소재는 세탁 후에도 재사용할 수 있는 반영구적인 마스크 필터에 적용이 가능하다.특히 인체에 유해성이나 피부자극성이 없고, 각종 균에 대한 증식을 억제한다.소재는 우수한 항박테리아, 항곰팡이 기능을 강조하기 위해 ‘Q+’란 상표명의 기능성 필터로 판매 중이다.우선적으로 기능성 패션마스크 소재로 판매 중이며, 내년부터는 자동차·에어컨 필터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제품 판매에 나설 예정이다.한국섬유개발연구원 강혁기 원장은 “마스크 원단 소재 Q+와 같은 새로운 제품으로 시장개척에 매진하는 기업에 대해 기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구아영 기자 ayoungoo@idaegu.com

롯데 상인점 LG전자, 세탁건조기 컬러 추가 출시 기념 사은품 증정

롯데백화점 상인점 6층 리빙관 LG전자 프리미엄 스토어에서는 국내 최초 원바디 세탁건조기 ‘워시타워’의 신규 컬러 모델 출시 기념 특별전을 진행한다. 워시타워는 세탁기와 건조기를 일체형으로 구현한 세탁건조기다. 샌드 베이지, 코랄 핑크, 포레스트 그린 컬러 추가 출시 기념으로 ‘트롬 워시타워’ 구매 시 프리미엄 무선 청소기 ‘LG코드 제로 A9’을 증정한다. 롯데백화점 상인점 제공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영주시, 경북도 최초 ‘목욕‧이용‧미용‧세탁’까지 가능한 ‘노인건강증진권’ 지원

영주시의 대표 효도시책인 ‘목욕권’이 올해부터 경북도 최초로 목욕·이용·미용·세탁까지 가능한 ‘노인건강증진권’으로 확대 시행된다.영주시는 어르신을 우대하고 경로효친의 사회적 분위기 조성을 위해 목욕탕에서만 사용하던 기존 목욕권 사용 업소를 확대한다고 9일 밝혔다.영주시에 따르면 올해부터 목욕권을 기존 목욕장소 외에도 이·미용업소, 세탁업소, 소백산 풍기온천리조트, 영주온천랜드까지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노인건강증진권’으로 명칭을 바꿨다.예산 11억3천만 원을 확보해 주민등록상 65세 이상 국민기초생활수급자 및 7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노인건강증진권 연 12매(월 1인 1매)를 지원한다.1매당 보상액(5천 원)을 초과하는 금액은 이용자가 부담해야 한다. 본인만 사용 가능하다. 또 각 협회 회원으로 가입된 업소에서만 사용할 수 있다.정봉열 영주시 사회복지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매달 어르신들을 돌보는 따뜻한 가족기능의 회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김주은 기자 juwuery@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