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동방항공, 대구∼옌지(연길) 신규취항

한국공항공사 대구지사는 7일 오후 4시 대구국제공항에서 중국동방항공 대구∼옌지노선 신규 취항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항을 시작했다고 7일 밝혔다. 중국동방항공이 대구∼옌지노선에 투입할 항공기는 A320(158석)이다. 주 3회(화·목·토) 운항하며, 대구 도착시각은 오후 4시20분, 대구 출발시각은 오후 5시20분이다. 한국공항공사 최성종 대구지사장은 “중국동방항공의 대구∼옌지노선 신규취항과 더불어 어제부터 운항을 시작한 티웨이항공까지 2개의 항공사가 운항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중국과 동남아 지역의 노선망 확대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김현수 기자 khsoo@idaegu.com

티웨이항공, 대구∼옌지(연길) 신규 취항

티웨이항공은 6일부터 대구공항에서 중국 옌지(연길)로 가는 정기편 노선에 신규 취항한다고 밝혔다. 대구∼옌지 노선은 주 3회(월·수·금) 운항한다.오전 7시40분(이하 현지시각 기준) 대구공항을 출발해 오전 9시30분 옌지에 도착하고, 돌아오는 편은 오전 10시30분 옌지에서 출발해 오후 2시20분 대구공항에 도착한다. 백두산 여행의 관문 도시로 꼽히는 옌지는 사계절 내내 아름다운 백두산 경치를 감상하려는 관광객들로 인기가 많다. 그간 직항 노선이 없어 다른 지역으로 이동해야 하는 불편함을 겪은 대구·경북 지역민들의 백두산 여행 편의를 크게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티웨이항공은 지난달 13일 대구∼장자제(장가계), 27일 대구∼보라카이 노선을 차례로 신규 취항하며, 대구공항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김현수 기자 khsoo@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