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구미기업과 수출 유관기관 합동 간담회 개최

경북도가 23일 구미 경북경제진흥원에서 구미기업과 수출 유관기관 간 합동 간담회를 갖고 중소기업 애로 해소를 위한 대책을 협의했다. 이날 회의는 2013년 363억 달러로 정점을 찍은 구미 수출이 지난해 28억 달러로 2003년 이후 최저치를 기록하고 경북도 총수출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2013년 67%에서 2018년 51%로 떨어져 위기감이 고조된 데 따른 것이다. 이날 합동간담회에서는 경북도수출기업협회의 구미소재 기업 회원사를 현재 70곳에서 200곳으로 늘려 구미업체 전담 수출종합컨서팅을 지원하고 수출단체보험의 확대와 수출일자리플러스원 등 다양한 해외 마케팅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 올 2월 설치된 코트라(KOTRA) 구미분소와 적극적으로 협력해 내수기업의 신규수출, 수출 주력품목 고도화, 수출시장 다변화 지원에 힘을 쏟기로 했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구미소재 재활의료기기 취급업체인 맨앤텔의 정광욱 대표는 “수출은 타깃 시장 조사, 해외 구매자가 원하는 상품 개발, 해외시장 제품 테스트, 신뢰할 수 있는 바이어 발굴과 홍보 등 오랜 기간 공을 들여야 하므로 그동안 대기업이나 내수에 주로 의존하던 기업이라면 수출에 발을 내딛기가 쉽지 않을 수도 있다”며 경북도 등 다양한 정부 지원정책 지원에 대해 기대감을 보였다. 이날 간담회에는 구미 중소기업 22곳, 대경지방중소벤처기업청,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경북본부, 코트라, 경북테크노파크, 무역보험공사, 무역협회, 구미상공회의소 등 12개 수출지원기관이 자리했다.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중소기업 수출경쟁력 강화를 위한 해외마케팅 지원예산을 추가로 확보하고 구미에 맞는 지원대책도 지속해서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문정화 기자 moonjh@idaegu.com

울진소방서, 불영사 목조문화재 유관기관 합동 소방훈련 실시

울진소방서는 8일 울진군 불영사(금강송면 소재)에서 중요 목조문화재 유관기관 합동 소방훈련을 했다. 651년 의상이 창건했다고 전해지는 불영사는 응진전(보물 제730호) 및 대웅보전(보물 제1201호) 등 많은 목조문화재가 있으며 빼어난 경관으로 많은 사람이 왕래하는 곳으로 동해 일원의 최대 비구니 참선도량으로 유명하다. 불영사 뒤편 야산에서 입산자 실화로 추정되는 산불이 발생하여 강한 바람으로 응진전(보물 730호)으로 불길이 번져 문화재 소실이 우려되는 상황을 가정한 이번 유관기관 합동 소방훈련으로 문화재 화재예방 및 조기 진압을 위한 공조체제를 구축했으며 산불대응 능력을 더욱 강화했다. 이번 훈련은 소방공무원, 울진군, 경찰, 국유림관리소, 의용소방대, 불영사 스님 등 100여 명의 인력과 차량이 동원됐다. 중점 훈련 내용으로는 119 화재신고·전파 및 자위소방대 초기소화 활동 요구조차 인명구조 및 응급환자 처치, 환자이송 인명 대피, 문화재 반출 및 화재(산불) 진압훈련 등을 실시했다. 제갈 경석 소방서장은 “중요 목조문화재에 대해 유관기관 합동훈련을 지속해서 실시해 화재 발생 시 일사불란한 진압으로 우리가 보유한 소중한 문화재의 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강인철 기자 kic@idaegu.com

경주 지역발전 위해 유관기관 힘 모은다

경주 지역발전을 위해 경주시와 12개 기관단체가 힘을 모으기로 합의하고, 19일 경주시청에서 첫 번째 유관기관 협의회를 열었다. 경주 발전을 위한 유관기관 협의회에는 경주시, 경북도문화관광공사, 경주경찰서, 경주고용복지센터, 경주대대, 경주소방서, 경주국립공원사무소,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경주사무소, 서라벌도시가스, 문화엑스포, 한국농어촌공사경주지사, 한국전력공사경주지사 등 12개 기관이 참여했다. 이날 협의회에는 기관단체장을 비롯해 기관별 실무간부가 함께 해 모두 100여 명이 회의를 진행하며 의견을 모았다. 협의회는 이날 회의를 시작으로 분기별로 정례회로 1회씩 개최하기로 하고, 주요 현안이 발생하면 수시로 소집하기로 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참석기관 모두 경주 미래와 발전을 위해 중요한 역할을 하는 기관”이라며 “지금까지 기관장들끼리 경우회, 금성회 등의 모임으로 친목과 함께 여려 업무를 협조하고 있지만, 실질적인 업무협조는 부족했다”며 협의회 발족 동기를 설명했다. 또 원해연 유치, 신라문화제를 통한 세계문화의 중심도시로 도약할 수 있게 힘을 모을 것, 벚꽃 축제 운영, 경찰서 청사 이전 등의 현안을 설명하며 협력을 강조했다. 첫 회의에서 경북문화관광공사는 보문관광단지 리모델링 사업 추진계획을 발표하면서 경주시와 농어촌공사에 용도변경과 층수 제한 완화, 인허가 행정절차의 적극적인 협조, 보문호 신규시설 도입 시 수위조절 등의 협조를 당부했다. 경주경찰서는 경찰서 청사 이전에 대한 협조 당부와 교통사고 감소를 위한 교통안전시설 개선, 경주대대는 합동 테러훈련과 예비군, 현역 장병 일자리 연결 지원사업을 설명하고 동참을 촉구했다. 문화엑스포는 공연장과 전시장, 기타부지에 대한 활용 협조, 직원 워크숍과 교육장소로 활용해 줄 것, 농어촌공사의 물천저수지와 모화지 등의 준설공사 협조, 한전의 지중화 공사 협조 등을 안건으로 내놓았다. 김성조 경북문화관광공사 사장을 비롯한 참여기관단체장들은 “실무협의를 위한 의자 배치, 실질적인 업무협조를 위한 안건 제출, 기관장과 실무자가 한자리에서 회의하는 것 등 이런 회의는 처음”이라며 입을 모으면서 “이런 협의회를 지속해서 추진한다면 경주지역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 말했다.강시일 기자 kangsy@idaegu.com

대구경찰, 경찰-유관기관 간담회 개최

대구지방경찰청이 지난 15일 무학마루에서 아동·노인보호전문기관, 가정폭력 상담소 등 17개 기관을 대상으로 간담회를 개최했다.이날 간담회는 관계 기관과의 협업 체계를 강화해 시민과 경찰이 함께 하는 공동체 치안을 구현하고자 마련됐다.대구시와 대구경찰, 가정폭력 상담기관은 공동으로 가정폭력 피해자 사후관리 업무를 수행하고 가정폭력 근절과 피해자 보호·지원을 위한 활동에 상호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경찰은 △여성대상범죄 근절 △아동·노인·장애인 학대 대응 강화 △마약류 등 약물 이용 범죄 근절 △범죄피해자 보호․지원 내실화 등 사회적 약자 보호 추진 사항을 소개했다.또 △여성대상범죄 피해자에 대한 다각적 지원 △청소년 선도 관련 프로그램 활성화 △아동·노인학대 동행 출동 및 정보 공유 강화 △약물 피해 의심 범죄에 대한 신속한 신고 등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대구지방경찰청 여성청소년과 관계자는 “앞으로 분기별로 간담회를 실시, 협업 체계를 내실화하여 사회적 약자 대상 범죄를 예방하고 피해자를 다각적으로 보호·지원하는 등 제반 활동에 여러 관계기관과 적극적으로 협력할 방침이다”고 전했다.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대구경찰, 경찰-유관기관 간담회 개최

대구지방경찰청이 지난 15일 무학마루에서 아동·노인보호전문기관, 가정폭력 상담소 등 17개 기관을 대상으로 간담회를 개최했다.이날 간담회는 관계 기관과의 협업 체계를 강화해 시민과 경찰이 함께 하는 공동체 치안을 구현하고자 마련됐다.대구시와 대구경찰, 가정폭력 상담기관은 공동으로 가정폭력 피해자 사후관리 업무를 수행하고 가정폭력 근절과 피해자 보호·지원을 위한 활동에 상호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경찰은 △여성대상범죄 근절 △아동·노인·장애인 학대 대응 강화 △마약류 등 약물 이용 범죄 근절 △범죄피해자 보호․지원 내실화 등 사회적 약자 보호 추진 사항을 소개했다.또 △여성대상범죄 피해자에 대한 다각적 지원 △청소년 선도 관련 프로그램 활성화 △아동·노인학대 동행 출동 및 정보 공유 강화 △약물 피해 의심 범죄에 대한 신속한 신고 등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대구지방경찰청 여성청소년과 관계자는 “앞으로 분기별로 간담회를 실시, 협업 체계를 내실화하여 사회적 약자 대상 범죄를 예방하고 피해자를 다각적으로 보호·지원하는 등 제반 활동에 여러 관계기관과 적극적으로 협력할 방침이다”고 전했다.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경산시 중방동 유관단체 환경정화활동

경산시 중방동행복복지센터(동장 김중열)는 6일 바르게살기운동협의회, 자연보호협의회 등 유관단체 회원 6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남천 강변 환경정화 활동을 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