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서구청, 2019년 1기분 자동차세 부과

대구 서구청은 2019년 1기분 자동차세 부과대상 5만4천539건에 대해 52억100만 원을 부과했다고 11일 밝혔다.부과 대상은 자동차, 덤프트럭과 콘크리트믹서 트럭 등 건설기계와 125cc가 초과하는 이륜차로 지난 1일 기준 자동차등록원부상 소유자에게 부과됐다. 3년 이상 비영업용 승용차는 매년 5%씩 세액을 경감, 최대 50%까지 경감이 적용됐다.자동차세는 매년 6월과 12월 두 차례에 걸쳐 후납 형식으로 부과된다. 자동차세 연세액이 10만 원 이하인 경차, 화물차 등은 6월에 전액 부과된다.자동차세 고지서는 13일 일괄 발송된다. 납부기한은 오는 16일부터 다음달 1일까지다.납부방법은 △가상계좌 이체 △신용카드 △인터넷뱅킹 △CD/ATM기 등을 통해 조회·납부가 가능하다. 지방세 납부 홈페이지 위택스 또는 금융결제원 지로(www.giro.or.kr) 등을 통해 고지서 없이도 편리하게 납부할 수 있다.한편 12월 부과예정인 2019년 2기분 자동차세를 이달 중 선납하면 10% 할인(연세액의 5%) 받을 수 있다. 문의: 053-663-2401.대구 서구청 전경.김현수 기자 khsoo@idaegu.com

대구시 “상습 체납차량 꼼짝 마라”

대구시는 22일부터 자동차세와 과태료 상습 체납 차량 번호판 단속에 일제 단속에 들어갔다.영치대상은 자동차세 2건 이상 또는 차량관련 과태료 30만 원 이상 체납 차량과 소유자와 점유자가 다른 체납된 대포 차량이다.차량관련 과태료는 주정차 위반, 책임보험 과태료, 자동차 관리법 위반 등이 해당된다.시민 생활과 경제활동 등을 고려해 2건 미만 체납 차량이나 생계형 차량은 단속을 보류하고 영치예고를 통해 자진납부토록 한다.3월말 현재 대구시 지방세 체납액은 603억 원(구·군세 포함)이다. 이 중 자동차 관련 지방세 체납액은 217억 원으로 35.9%를 차지하고 있다. 2건 이상 체납한 차량의 체납액은 전체 자동차세 체납액의 58.2%(125억 원)이다.이번에 차량 번호판이 영치된 체납자는 차량관련 체납액을 모두 납부해야만 번호판을 되찾을 수 있다.번호판을 영치해도 체납액을 납부하지 않는 차량과 대포차는 압류 및 소유자(또는 점유자) 인도명령 후 명령 불이행 차량은 강제견인 및 공매처분 등을 통해 체납액에 충당한다.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자동차세 3월중 납부하면 7.5% 할인

대구시는 다음달 1일까지 자동차세 연납을 하면 7.5% 할인해 준다고 18일 밝혔다.자동차세 연납제도는 성실납세 문화 조성을 목적으로 매년 6월과 12월 납부해야 할 자동차세를 미리 한 번에 납부하면 자동차세의 일부를 공제해 준다.이달 중으로 연납 시 연간 자동차세의 7.5% 할인 효과를 보게 된다.1년 세액을 기준으로 1월에 연납하면 연세액의 10%, 3월은 7.5%, 6월은 5%, 9월은 2.5%를 각각 할인받게 된다.올해 1월 연납한 자동차세는 32만465대, 750억 원으로 지난해보다 6.2% 늘었다.자동차 소유권을 이전하거나 폐차 등으로 말소할 경우 자동차 미보유 기간에 해당하는 세액은 돌려받을 수 있다.또 납세자가 자동차세를 연납한 후 자동차를 다른 지역으로 전출할 경우에는 다시 자동차세를 납부할 필요 없다.자동차세 연납은 자동차 등록지 관할 구·군청(세무부서)에 전화 또는 방문하거나 대구사이버지방세청(www.etax.daegu.go.kr) 및 위택스(www.wetax.go.kr)에서 인터넷으로 신청한 후 납부하면 된다.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