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연구원, 경북도에 ‘일상으로의 회복’ 캠페인 제안

코로나19로 인해 부정적인 인식이 덧입혀진 경북의 이미지 회복을 위해서는 특별한 캠페인이 필요하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대구경북연구원(이하 대경연)은 2일 발표한 대경CEO 브리핑 제617호 ‘경북, 일상 회복을 준비하자’를 통해 최근 지역 코로나19 확산세가 사그라졌지만 지역사회의 활력 저하는 여전하다며, 회복을 위한 ‘일상으로의 회복’ 캠페인을 제안했다. 대경연에 따르면 최근 국민 삶의 질 지수는 코로나19가 한창 확산되던 4월 최저점(80.5)을 찍은 뒤 다소 회복되고 있지만 여전히 부정적 측면이 강하다. 특히 코로나19 확산 후 가장 큰 고통을 겪은 대구·경북 지역민의 삶의 질에 대한 전망은 상대적으로 더 부정적으로 나타났다고 전했다. 코로나19 발생 이후 국민 전체의 일상에 큰 변화가 진행되고 있으며, 대구·경북 지역민의 일상생활 변화 정도는 상대적으로 더울 심각한 상황이라고 우려했다. 최근 대구·경북 지역의 코로나 확산세가 꺾이면서 사회적 안정을 찾아가고 있지만, 여전히 ‘사회적 거리두기’운동이 지속되며 지역사회의 활력 저하와 사회적 소통 부족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대경연은 코로나19의 부정적 영향 최소화를 위해 사회적으로 안정화 단계에 접어드는 적정 시점에 경북도 차원에서 ‘일상으로의 회복’ 캠페인을 추진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일상으로의 회복 캠페인’을 통해 코로나19를 ‘함께’ 이겨낸 가치를 확산시켜 지역의 힘을 결집하고, 코로나19의 그늘과 불안에서 벗어나 코로나로 인한 대구경북 지역의 부정적 이미지 탈피에 기여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대경연은 코로나19를 ‘함께’ 이겨내고, 함께해줘 ‘감사’하다는 의미를 담고 있는 ‘Together Kyeongbuk, Thanks Korea(TK, TK)’을 이번 캠페인의 슬로건으로 설정하고, 계획적으로 추진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대경연 최정수 연구위원은 “일상 회복 캠페인을 통해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함께’ 해준 지역민과 전 국민에게 ‘감사와 기쁨’의 인사를 전함으로 대구·경북 지역이 코로나 확산지역이라는 부정적 이미지를 탈피하고, 코로나19를 이겨낸 자랑스러운 지역임을 전 세계에 알리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이승엽 기자 sylee@idaegu.com

문경 이륜차 사고 잇따라 … 교통사고 줄이기 범시민 캠페인

문경지역에서 이륜차 교통사고로 소중한 목숨을 잃는 사고가 잇따르고 있어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문경경찰서에 따르면 올해 문경에서 6명이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었다. 이 가운데 4명이 오토바이 등 이륜차 운전자였다.문경경찰서는 이에 따라 지역 사회단체와 함께 이륜차 안전운전 문화 조성에 나섰다.문경경찰서와 문경경찰발전협의회는 29일 ‘이륜차 안전운전 교통문화 만들기 캠페인’을 펼쳤다.시민의 자발적 참여와 관계기관 협조를 통해 이륜차 안전운행을 촉구하는 등 성숙한 교통문화 정착을 도모하겠다는 의지다.이들은 이날 이륜차 안전모 미착용, 신호위반 등 교통법규 위반행위를 현장에서 계도하고, 교통안전 전단지를 배부하는 등 홍보 활동을 펼쳤다.문경경찰서는 이륜차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전 경찰력을 동원해 이륜차 현장 계도 홍보활동을 펼치는 등 다각적인 안전대책을 추진하고 있다.문경경찰서 변인수 서장은 “행복한 문경을 위해 이륜차 운전자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단속뿐만 아니라 홍보활동을 적극적으로 펼쳐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김형규 기자 kimmark@idaegu.com

이태훈 달서구청장, 스테이스트롱 캠페인 동참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지난 22일 마스크를 착용한 선사시대로 랜드마크 조형물 앞에서 ‘선사인도 마스크 착용! 우리도 건강 착용’이라는 메시지를 담은 스테이 스트롱 캠페인을 했다.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경주에서 코로나19 극복 희망캠페인 릴레이 이어진다

경주지역에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릴레이 캠페인이 이어지고 있다.경주세계문화엑스포 류희림 사무총장이 지난 18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 캠페인 릴레이’에 동참, 의료진과 경북도민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했다.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 캠페인 릴레이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일선에서 고군분투하는 보건 의료인과 방역 당국 등 어려움을 겪는 국민들에게 희망과 응원을 전하기 위해 진행되는 SNS 릴레이식 온라인 운동이다.류희림 경주엑스포 사무총장은 정병걸 더케이호텔 경주 대표이사의 지목을 받아 캠페인에 동참했다.류 사무총장은 ‘함께하자 대한민국! 다시 뛰자 경북!’을 내용으로 하는 메시지를 직접 손으로 적어 경주엑스포 문화센터에서 펼쳐지는 상설 뮤지컬 ‘월명’의 출연배우 20여 명과 함께 릴레이캠페인에 참여했다.류희림 사무총장은 경주엑스포 공식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등 SNS 채널에 캠페인 동참 내용을 공개했다. 경주문화재단 오기현 대표와 경북콘텐츠진흥원 이종수 원장을 다음 주자로 지명했다.류희림 사무총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밤낮없이 애쓰는 의료진에게 존경과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 “시·도민과 대한민국 모두가 코로나19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이겨내 희망찬 내일을 맞이할 수 있도록 경주엑스포 모든 직원들이 마음을 모아 응원한다”고 말했다.강시일 기자 kangsy@idaegu.com

살맛나는 행복 청도 만들기 범군민 캠페인 개최

청도군이 14일 군민회관에서 살맛 나는 행복 청도를 만들기 위한 캠페인을 개최했다.이날 캠페인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와 이만희 국회의원, 이승율 군수, 박기호 군의회 의장 등 기관단체장과 군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청정 청도의 자긍심을 갖고 생활방역 수칙 준수, 내수 경제 활성화, 관광객 맞을 준비, 우수한 지역 농·특산물 애용에 앞장설 것을 결의했다.이번 캠페인에는 특별한 사연을 가진 군민들도 함께했다.코로나19 최고령 완치자인 황영주(97) 할머니, 방호복을 입고 팔순 할머니의 코로나19 완치를 도운 손자 박용하(31)씨, 아궁이의 불이 옮겨 붙은 70대 할아버지를 구한 김기동(59)씨, 매일 5만 원씩을 모은 100만 원을 코로나19 성금으로 기탁한 다문화가정 김미애(37)씨 등이 참석해 군민들에게 힘과 용기를 줬다.이승율 청도군수는 “코로나19로 잠시 주춤했던 군정을 하나하나 점검해 업무 추진에 가속도를 붙이겠다”며 “이번 범 군민 캠페인을 통해 우리 5만 군민과 공직자 모두가 힘을 한 곳으로 모아 함께 웃고 살맛 나는 행복한 희망 청도 만들기에 적극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김산희 기자 sanhee@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