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청송군 봄철 산불 예방에 총력



청송군은 오는 5월 15일까지를 봄철 산불조심기간으로 정하고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운영하는 등 산불예방 총력전을 펼친다.

군청과 읍면사무소 9개소에 산불방지대책본부를 출범한 청송군은 지난달 8일부터 의성군과 공동으로 산불 진화 헬기를 임차해 운영하는 한편, 입산자들에 의한 산불발생을 방지키 위해 21개소 1만718ha의 입산통제구역도 정했다.

또한 4개 노선 20km 구간의 등산로를 폐쇄하고, 군 전체 산림에 대해 화기물 소지 금지구역으로 지정 고시했다.

아울러 산불 조기 발견과 초동진화를 위해 산불전문예방진화대 39명과 산불감시초소 18개소, 산불감시원 60명을 투입, 산불 무인감시카메라 5대를 가동한다.

특히 정월 대보름을 전후해 쥐불놀이와 달집태우기 등 민속놀이와 무속 행위 등에 대한 산불발생 위험성이 높다고 판단해 특별대책을 마련하고 선제적 대응에 나섰다.

윤경희 군수는 “자칫 부주의로 인한 실수로 소중한 산림자원을 소실하지 않도록 철저한 예방 활동을 펼치겠다”며 “논밭두렁 태우기와 쓰레기 소각행위를 자제해 산림자원과 환경보호에 앞장서 달라‘고 당부했다.

청송군청 전경


임경성 기자 ds5ykc@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임경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