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박명재 의원, 올해 연일지역에 국비예산 집중투자



자유한국당 박명재(포항남·울릉) 의원은 올해 포항의 관문인 연일지역(연일·효곡·유강 등)에 대규모 국비예산이 집중투자된다고 25일 밝혔다.

올해 연일지역 신규 국비예산 사업은 △연일공공도서관건립 5억 원(신규·총사업비 38억 원) △연일읍민 다목적체육관건립 2억4천만 원(신규·총사업비 52억 원) △연일읍민운동장 인조잔디 교체 3억 원(신규·총사업비 10억 원) 등 총 6건이다. 모두 약 35억 원이 투입되며, 총사업비만 945억 원에 달한다.

계속사업의 경우에도 △형산강 효자2지구 하천환경정비(상생인도교 포함) 100억 원 △연일읍 하수관로정비 10억 원 등 132억 원이 투입된다.

박 의원은 “이번 사업이 형산강을 환경오염으로부터 지키고 관광수요 창출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또한 지역민들의 정주 환경 개선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