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양군 생태공원사업소, ‘2019년 청소년 스키캠프’ 개최

신나는 겨울 설원을 달리자



영양군 생태공원사업소가 영양지역 초등학교 5학년 90여 명을 대상으로 강원도 정선군 하이원리조트에서 지난달 27일까지 2박 3일 일정의 ‘2019년 청소년 스키캠프’를 개최했다.

이번 캠프는 학교 교과 시간에 체험하기 힘든 겨울 대표 스포츠 스키를 통해 대자연을 느끼며 모험심, 협동심, 인내심 등 인성교육의 덕목과 함께 꿈과 희망을 심어주기 위해 마련됐다.

캠프에 참가한 학생들은 전문 강사의 강습 및 자유스키 체험, 곤돌라 관광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추운 날씨와 힘든 강습과정 속에서도 진지한 태도로 참여했으며, 밤에는 즐거운 장기 자랑으로 웃음꽃을 피우며 우정도 쌓았다.

캠프에 참가한 한 학생은 “생각보다 힘이 들긴 했지만, 전문강사 선생님들의 설명대로 따라 하니 금방 배울 수 있었다”라며 “친구들과 스키를 타느라 시간 가는 줄 모를 정도로 신나는 경험이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배운석 생태공원사업소장은 “아이들이 평소 경험하기 어려운 스키캠프를 통해 몸과 마음을 단련하고 사제 간 이해와 공감의 시간을 넓혀 나가는 유익한 시간을 보냈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아이들이 건강하고 밝게 자라날 수 있도록 캠프를 더욱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영양군 생태공원사업소가 영양지역 초등학교 5학년 9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강원도 정선군 하이원리조트에서 2박 3일 일정의 ‘2019년 청소년 스키캠프’를 개최했다.


황태진 기자 tjhwa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황태진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