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댄스 신동 나하은, 대구 알리기 앞장

23일 어린이회관에서 홍보대상 위촉식
유튜브 312만, 인스타그램 120만 인기 급상승

대구 홍보대사로 활동 예정인 나하은양.
인기 유튜버로 활동 중인 대구 출신의 댄스신동 나하은(10)양이 대구의 홍보대사로 활동한다.

나 양은 23일 대구시 수성구 어린이회관 꾀꼬리극장에서 열리는 제4기 어린이기자단 발대식에서 대구 홍보대사로 위촉된다.

나 양은 인기 아이돌과 걸그룹의 춤을 따라 추는 ‘커버댄스’ 영상을 자신의 유튜브 채널(어썸하은)에 공개하고 방송에 출연하면서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10살 어린이라고는 믿을 수 없을 만큼 천재적인 춤 실력과 풍부한 표정 연기로 폭발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현재 유튜브 구독자 312만 명, 인스타그램 팔로워 120만 명에 달한다.

나 양은 “대구시 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되어 무척 영광스럽다. 대구지역 어린이들이 꿈과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열심히 홍보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대구시는 이날 홍보대사 위촉식에 이어 올해로 4기째인 대구어린이기자단 385명에게 기자증을 수여하는 발대식을 개최한다.

‘내 손으로 기록하는 대구이야기’ 라는 주제로 열리는 행사는 개그맨 송준근이 사회를 맡고, 식전 행사로 맑은소리합창단의 공연과 기자 멘토와의 만남의 시간을 가진다.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