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올해 한일의원연맹 간사회의, 경주에서 열린다

자유한국당 김석기 의원(경주·국회 한일의원연맹 상임간사)은 2019년도 한일의원연맹 간사회의가 오는 19일 경주 보문단지에 위치한 황룡원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이번 간사회의에서는 올 가을 개최 예정인 합동총회 의제 선정 등에 관해 논의할 예정이다.

일본 측 의원들은 간사회의 하루 전 경주에 도착해 회의 참석뿐 아니라 경주의 역사 문화유적 시찰 등을 한다.

한일의원연맹은 한·일 양국의 발전 지원과 우호를 목적으로 양국 국회의원 485명(한국 측 179명, 일본 측 306명)이 가입해 활동하고 있다. 1972년 설립된 이래 매년 1회 간부회의 격인 간사회의와 합동정기총회를 양국의 수도인 서울과 도쿄에서 개최해왔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민주당 대구시당 영입인사 총선 출마 윤곽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이 내년 4·15 총선에서 영입하려는 인사들의 총선 출마 윤곽이 드러
2019-07-18 16:43:02

민주당 대구시당, 황교안이 주장한 TK 패싱 사실 아냐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은 17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지난 16일 대구를 찾아 주장한 정
2019-07-17 17:09:58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