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일회용 종이컵 사용 줄이자…읍면동 회원들에게 텀블러 300개 배부

상주시새마을부녀회는 지난 15일 남성동에 소재한 상주시새마을회 사무실에서 위기에 처한 지구의 생명을 지키자는 생명살림운동으로 일회용품 덜쓰기 운동을 전개했다.


상주시새마을부녀회 회원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15일 남성동에 소재한 상주시새마을회 사무실에서 위기에 처한 지구의 생명을 지키자는 생명살림운동의 일환인 일회용품 덜쓰기 운동에 앞장섰다.

상주시새마을부녀회는 환경오염의 주범인 일회용 종이컵 사용을 줄이고 개인 컵 소지를 권장하기 위해 읍면동 회원들에게 텀블러 300여개를 배부했다.

또한 새마을부녀회가 앞장서 일회용품 사용을 자제하고 쓰레기 및 재활용품 분리수거 철저와 음식물 쓰레기는 전용 용기에 배출하는 모범을 보일 것을 다짐했다.

유명숙 회장은 “일회용품 사용자제로 불편함이 따르겠지만 환경을 살리기 위해 적극적으로 협조해줄 것을 당부하고 다 함께 힘을 모아 스스로 실천하는 생명살림운동 추진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