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구미시 신규 구미맛집·모범음식점 13곳 지정

시설개선자금 우선 융자, 위생용품 지원 등의 인센티브를 제공

구미시가 13곳의 구미맛집과 모범음식점을 새로 지정하고 현판을 전달했다.

이번 신규 지정 공모에는 맛집 9곳과 모범음식점 11곳 등 20곳의 식당이 신청, 현장조사와 선정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6곳의 구미맛집과 7곳의 모범음식점을 선정했다.

구미맛집은 음식의 맛과 멋, 위생, 서비스 등 4개 분야 23개 항목을 심사하고, 모범음식점은 음식문화 개선, 위생, 서비스, 맛 등 6개 분야 23개 항목을 심사해 총 85점 이상 획득한 업소를 지정한다.

김용학 구미시 사회복지국장은 지난 16일 신규 지정된 구미맛집 다온(구미시 공단동)을 찾아 직접 현판을 전달하고 “구미시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차별화된 맛과 서비스를 제공해 달라”고 당부했다.

지난 16일 김용학 구미시 사회복지국장(왼쪽)이 신규 구미맛집으로 선정된 구미시 공단동 다온을 찾아 식당관계자에게 구미맛집 현판을 전달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다온’ 대표는 “구미를 대표하는 맛집으로 지정된 데 감사하고, 앞으로 사명감과 책임감을 갖고 구미시 외식산업 선진화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미시는 현재 구미맛집과 모범음식점에게 시설개선자금 우선 융자, 위생용품 지원 등의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으며, 시 홈페이지·각종 안내 책자 홍보◇ 등 차별화된 맛을 발굴·육성하기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신승남 기자 intel887@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승남기자

구미 한 대학교 총학생회 축제기간 용역업체로부터 리베이트 받은 의혹

구미지역 한 대학교 총학생회가 축제를 진행하면서 용역업체로부터 리베이트를 받았다는
2019-10-21 20:00:00

금오공과대학교 인사

▲금오공과대학교△교무처장(행복인권센터장 겸) 권현규(기계시스템공학과)신승남 기자 i
2019-10-21 14:54:39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