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고객에 “son of a bit**” 욕한 대구 A피자전문점 논란 일파만파

사진=배달앱 캡쳐


지난 1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A피자 매장에 낮은 별점을 줬다가 욕을 먹은 후기가 올라오면서 논란이 커지고 있다.

배달 앱에 기대 이하라는 후기와 낮은 별점을 준 글쓴이에게 해당 점주가 댓글로 "제가 아는 해변이 하나 있는데 그곳에 가서 쉬라. son of a bixxx"라는 욕설을 적은 것이다.

황당한 글쓴이가 인터넷에 글을 올리며 해당 사연이 빠르게 확산되자 점주는 답변 댓글을 지웠으며 배달 앱에 사과문을 올린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배달앱 캡쳐


해당 매장은 대구 칠곡에 있는 A피자전문점으로, 점주의 사과문을 본 네티즌들은 "장사하면서 왜 그랬냐", "'직접 찾아뵙고' 라니 저 말이 더 무섭다", "사과문이 섬뜩한데" 등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onlin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