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신용보증기금, ‘B2B PLUS+보험’ 출시

신용보증기금(이하 신보)이 오는 27일 ‘B2B(전자방식 외상매출채권) PLUS+보험’을 출시한다.

B2B Plus+보험은 판매기업이 전자방식 외상매출채권(매출채권의 내용을 확인하는 내용의 문서)을 보험에 가입하고 보험금청구권을 은행에 담보로 제공해 대출을 받아 판매대금을 조기에 현금화할 수 있도록 하는 상품이다.

새롭게 도입되는 B2B Plus+보험은 담보로 제공한 매출채권이 결제되지 못하더라도 신보가 손실금액의 최대 80%까지 보험금을 지급한다. 판매기업이 대출금을 상환하는 부담을 크게 줄여준다.

은행도 B2B Plus+보험의 보험금청구권을 담보로 취득해 외상매출채권 담보대출(이하 외담대)의 상환 불능위험을 줄일 수 있다.

상환불능위험 감소로 외담대 이용기업의 대출금리 인하도 가능해져 중소기업의 금융비용 부담을 완화하는 효과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가입대상은 현재 영업실적 2년 이상이고 제조업을 영위하는 중소기업이다.

기업은행과 시범 운영한 후 다른 은행으로 점차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종윤기자

대구동구의회, 공무국외여행규칙 개정

대구 동구의회가 공무국외출장 투명성 강화를 위해 ‘대구시 동구의회 의원 공무국외여행
2019-06-24 20:00:00

중소기업 10곳 중 9곳, “올 하반기 투자·신사업 확대 없다”

중소기업 10곳 중 9곳은 올해 하반기 투자 확대나 신사업에 진출할 의향이 없는 것으로 나
2019-06-24 20:00:0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