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시민단체, 대구시 업무추진비 경·조사비 지급 관행 관련 질의 요청

대구 시민단체가 대구시에 업무추진비 중 직원 경조사비 지급 관행에 관한 ‘세출예산 집행기준’ 위반 여부와 조치 방안 등을 요구하고 나섰다.

대구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하 대구경실련)은 20일 성명서를 내고 대구시 업무추진비의 경·조사비 지급에 대한 입장 및 위반 여부, 조치 방안 등에 대한 질의서를 비서실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대구경실련은 이날 성명서를 통해 “대구시는 지난해 12월까지 시장의 업무추진비로 직원들에게 1건당 10만 원의 경조사비를 지급했다”며 “행정안전부에서 경실련의 질의에 대해 ‘지방자치단체 세출예산 집행기준은 단체장의 업무추진비로 지급하는 경·조사비는 1건 당 5만 원을 초과할 수 없다’고 답변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대구시가 답변을 회피할 경우 감사원 감사 청구 등을 통해 그 진상과 책임을 규명을 위한 활동을 전개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대구 북구 서리지수변생태공원, 군부대 총소리에도 방음벽 설치 안돼

22일 오전 10시30분 대구 북구 서리지수변생태공원 산책로. 사격 훈련 안내 방송이 흘러나오
2019-07-22 20:00:00

대구 승강기 설치하던 50대 남성 추락해 숨져

대구 한 골프연습장 건물에서 승강기를 설치하던 50대 남성이 추락해 숨졌다.22일 북부경찰
2019-07-22 16:44:00

대구지역 기름값 7주 연속 하락

대구지역 기름값이 7주 연속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대구의 이달 셋째 주(14~20일) 평균 휘
2019-07-21 20:00:00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