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고령군 다문화가족 어울림 한마당·합동결혼식 개최



고령군은 지난 18일 대가야문화누리 가야금홀에서 ‘2019 다문화가족 어울림 한마당 & 합동결혼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고령군 다문화가족지원센터 주관으로 다문화가족과 지역 주민 4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행사는 어린이집 원아들의 율동 공연, 다문화 복식 및 문화체험, 7개국의 다양한 음식문화체험과 함께 다문화가족 5쌍의 합동결혼식이 열렸다.

중국 출신의 이춘화(40·다산면)씨는 “2004년에 한국으로 와 자녀 한 명을 낳고 살면서도 결혼식을 올리지 못했는데 이번에 결혼식을 올리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 더욱 열심히 살겠다”고 말했다.

곽용환 군수는 “저출산 극복에도 도움을 주고 있고 소중한 자산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다문화가족들이 고령군의 일원으로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개발에 노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고령군은 이들의 안정적 정착과 사회적응을 돕기 위해 방문교육서비스, 한국어 교육, 다문화가족 공부방, 이중언어 강사 일자리창출사업, 다문화가족 자녀 언어발달지원사업 등을 추진 중이다.

고령군은 지난 18일 대가야문화누리 가야금홀에서 ‘2019 다문화가족 어울림 한마당 & 합동결혼식’을 개최했다.


김재호 기자 kjh35711@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재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