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일반

한기총 대표회장 전광훈 목사 “빨갱이 국회의원들 다 쳐내버려야 된다”

사진=MBC 방송화면


지난 20일 MBC '스트레이트'에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을 이끌고 있는 전광훈 목사(사랑제일교회)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전 목사는 "내년 4월 15일 총선에는 빨갱이 국회의원들 다 쳐내버려야 된다. 지금 국회가 다 빨갱이 자식들이 다 차지해 가지고"라며 원색적인 비난을 해 논란이 되고 있다.

앞서 3월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자신이 대표로 있는 한기총에 방문했을 때 이러한 발언을 한 것으로 전 목사는 "하나님께서 일찍이 준비하셨던 황교안 대표님을 자유한국당의 대표님으로 세워주시고 '이승만 대통령 그리고 박정희 대통령에 이어가는 세 번째 지도자가 되어 줬으면 좋겠다'는 욕심을 가지고 기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 목사는 사랑제일교회에 출석하는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에게 종로구 국회의원에 출마할 것을 권유하기도 했다.

그는 "나가서 임종석 꺾어 버리고, 어디 빨갱이 같은 놈이 거기서 국회의원을 하려고 난리야"라며 "우리 교인 전체 매주 종로구 나가서 선거운동해서 꼭 당선시키겠다"고 말했다.

스트레이트는 이날 방송에서 이와 같은 내용을 보도하며 교회 예배에서 특정 후보나 정당 지지를 유도하는 것은 명백한 선거법 위반이라고 지적했다.

onlin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