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영천시, 운주산 승마자연휴양림 새 단장 손님맞이 박차

영천시 운주산 승마자연휴양림이 포레스트 캠프와 숲속의 집 3동을 추가 조성해 6월 중 예약에 들어간다.

이번 추가 개장은 운주산 승마자연휴양림 추가조성사업에 따라 2017년부터 15억 원을 투입해 면적 3천621㎡의 포레스트 캠프장과 건축전체면적 52.65㎡의 숲속의 집 3동 등을 조성, 휴양단지를 확대한 것이다.

포레스트 캠프장은 출렁다리, 인공암벽, 꼬마 기차와 터널, 동물 조형물 등을 조성해 자연에서 부모와 아이들이 함께 체험할 수 있는 놀이 공간을 제공한다.

추가 조성된 숲속의 집 3동은 포레스트 캠프장이 내려다보이는 언덕에 있어 탁 트인 전망과 전면개방 폴딩 창호 등 고급화된 현대식 시설로 다른 휴양림과 차별화된 고품격 자연휴양림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신설 숲속의 집 예약은 기존 운주산 승마자연휴양림 홈페이지를 통해 예약할 수 있다.

영천시는 ‘영천시 자연휴양림 관리·운영 조례’ 개정을 통해 휴양림 시설사용료 감면 대상을 다자녀 가정(가족관계등록부상 만 19세 미만 자녀 2인 이상 둔 가족), 장애인, 국가보훈대상자로 확대해 운영 중이다.

매주 수요일은 운주산 승마자연휴양림 정기휴관 일로 지정해 숙박시설 보수 등 운영 효율성을 높여 이용객들에게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운주산 승마자연휴양림은 이번 숲속의 집 신규 개장으로 숲속의 집 18동, 산림문화휴양관 8실 등 총 25개 객실을 갖췄다.

또 다목적구장, 50명이 이용할 수 있는 세미나실, 수변 관찰 데크, 물놀이장, 대형주차장 등 단체 행사에 필요한 시설을 두루 갖추고 있어 학교, 산악회 등의 MT, 워크숍 등의 장소로 주목받고 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운주산 승마자연휴양림을 찾는 이용객들이 더 안전하고 편안한 가운데 휴식을 취하면서 재충전할 수 있는 휴양공간 조성에 온 정성을 쏟겠다”며 “새롭게 개장하는 포레스트 캠프, 숲속의 집도 많은 이용 바란다”고 말했다.

영천시 운주산 승마자연휴양림은 포레스트 캠프와 숲속의 집 3동을 추가 조성해 6월 중 예약에 들어간다. 이곳에는 숲속의 집 18동, 산림문화휴양관 8실 등 총 25개 객실세미나실, 수변 관찰 데크, 물놀이장, 대형주차장 등 단체 행사에 필요한 시설을 두루 갖추고 있다.


박웅호 기자 park8779@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웅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