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영남대병원, 심평원 평가 유방암 6회·위암 4회 연속 1등

영남대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의 적정성 평가에서 유방암은 6회 연속, 위암은 4회 연속으로 1등급을 획득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심평원이 2017년 1월1일부터 2017년 12월31일까지 위암과 유방으로 수술받은 만 18세 환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위암은 암 발생률에서 인구 10만 명당 59.7명으로 1위를 차지하며 암 사망률이 4위에 달한다.

2018년 보건복지부 ‘암 등록 통계’ 통계정보 보고서에 따르면 여성 인구 10만 명당 유방암 발생자가 85.0명으로 우리나라 여성 중 가장 많이 발생하는 암으로 알려졌다.

김성호 영남대병원장은 “이번 평가에 만족하지 않고 환자가 신뢰를 갖고 병원을 이용할 수 있도록 더 나은 환경과 우수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대병원은 올해 발표된 만성 폐쇄성 폐 질환, 폐렴 적정성 평가에서도 각각 3회 연속으로 1등급을 획득한 바 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언론진흥재단·tbs, 제1회 청소년 체커톤 참가자 모집

한국언론진흥재단(이사장 민병욱)과 tbs(대표 이강택)는 미디어 및 정보의 분별 있는 소비&m
2019-09-16 16:34:50

서한 新누수보수공법, 국토부 건설신기술로 지정

서한이 개발한 ‘급결 마이크로 시멘트계 차수재와 유연성이 확보된 글리시딜아크릴레
2019-09-16 15:42:14

대구소방 추석연휴 하루 2천377건 신고 접수

대구소방안전본부가 이번 추석 연휴(9월12~15일) 9천509건을 접수해 이중 1천832건에 대해 출
2019-09-16 15:33:45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