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울릉군, 학교로 찾아가는 맞춤형 인구교육 실시

울릉군이 지역 학교를 찾아가 인구문제를 함께 고민하는 캠페인을 펼쳤다.


울릉군은 지난달 30~31일 양일간 지역 초·중·고 학생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맞춤형 인구교육’을 각급 학교에서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미래 세대인 학생들에게 가족과 형제자매에 대한 긍정적 가치관을 형성하고 인구 감소로 인한 사회적 문제를 함께 고민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풍부한 경험을 가진 인구와미래정책연구원 오국희 강사를 초빙한 가운데 청소년의 눈높이에 맞는 알찬 교육 진행으로 학생들의 이해와 공감을 끌어냈다.

특히 소통하는 강의 방식을 통해 가족에 대한 소중함을 깨닫고 우리의 올바른 역할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 보는 기회를 제공해 학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울릉군은 “앞으로도 바람직하고 합리적인 가치관 형성을 위해 지속적인 인구교육을 추진하고 인구문제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재훈 기자 l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재훈기자
댓글 0